시장과머니  공시

S&TC, 열교환장치를 미국 벡텔에 399억 규모 공급계약

은주성 기자 noxket@businesspost.co.kr 2019-12-16 14:40:44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S&TC(S&T Corporation)가 399억 원 규모의 열교환장치 공급계약을 따냈다.

S&TC은 발주처 미국 벡텔(BECHTEL OIL,GAS AND CHEMICALS,INC.)과 ‘공랭식 열교환기(Air Cooler)’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16일 공시했다.
 
S&TC, 열교환장치를 미국 벡텔에 399억 규모 공급계약
▲ S&TC 로고.

계약금액 399억 원은 S&TC 2018년 연결기준 매출액의 28.61% 수준이다.

계약기간은 16일부터 2021년 10월12일까지 약 1년9개월이다.

S&TC는 발전소와 가스 플랜트 등에 사용되는 열교환기 등을 생산하는 회사다. [비즈니스포스트 은주성 기자]

인기기사

엔비디아 신형 AI 반도체도 공급부족 예고, 고객사 물량 배정 '딜레마' 커져 김용원 기자
KG모빌리티 작년 매출 3조7천억 사상 최대, 영업이익 내 7년 만에 흑자 조승리 기자
'지금부터 웃음기 사라질거야', 포스코퓨처엠 새 대표 유병옥의 오르막길 류근영 기자
낸드플래시 업황 개선 예상보다 빨라져, 삼성전자 SK하이닉스 실적에 청신호 김용원 기자
배터리 핵심소재 리튬 가격 ‘90% 하락’, 올해 전기차 가격경쟁 더 치열해진다  이근호 기자
[한길리서치] 긍정평가 한동훈 48.8% 이재명 38.9%, 비례정당 국힘 우세 이준희 기자
‘26억’ 시세차익, 디에이치 퍼스티어 아이파크 3가구 무순위청약 관심 폭발 장상유 기자
[조원씨앤아이] 총선 비례투표 조국신당 10.8%, 윤석열 지지율 42.3% 김대철 기자
리비안 루시드 ‘생산 지옥’ 돌파 난항, 올해 생산량 전망치 낮춰 주가 직격탄 이근호 기자
[미디어리서치] 차기 대선주자 이재명·한동훈 박빙, 윤석열 지지율 43.4% 김대철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