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  지자체

서울금융복지상담센터와 법률구조공단, 금융 소외계층 지원 논의

석현혜 기자 shh@businesspost.co.kr 2019-03-25 17:28:22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서울금융복지상담센터와 법률구조공단, 금융 소외계층 지원 논의
▲ 서울금융복지상담센터는 25일 서울 서초구 대한법률구조공단 서울개인회생파산종합지원센터 회의실에서 금융소외계층 개인회생·파산 지원 연계 활성화를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서울금융복지상담센터>
서울금융복지상담센터가 대한법률구조공단과 함께 금융 소외계층의 회생· 파산 지원 활성화를 위한 머리를 맞댔다.

박정만 서울금융복지상담센터 센터장과 장재덕 대한법률구조공단 서울개인회생파산종합지원센터 센터장 및 주요 실무자들이 25일 간담회를 열고 과중한 부채로 어려움을 겪는 서울시민에 대한 상담연계 지원 활성화 방안을 논의했다.

양 기관은 2013년부터 서로 협의하며 서울시민 3300명의 가계부채 8123억 원의 면책을 지원해왔다. 2018년 3월에는 공적채무조정제도 법률서비스 협업 및 가계부채예방을 위한 협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채무 과다보유자 △수입초과자 △개인파산 및 개인회생의 면책불허가 채무자 △비면책권 보유 채무자를 금융복지상담센터에서 면담하기에 앞서 법률구조공단에서 상담을 통한 진단이 필요하다는 의견이 제시됐다.

금융복지상담센터와 법률구조공단이 상호 연락체계를 구축하고 상담이 필요한 이들에게 각 센터의 업무에 대한 설명을 강화하는 안건도 논의됐다.

박정만 서울금융복지상담센터 센터장은 “시민의 삶을 실질적으로 바꾸는 양 기관의 상생 협력이 금융복지상담센터가 설치된 다른 지방까지 확산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장재덕 서울개인회생파산종합지원센터 센터장은 “서울금융복지상담센터와 유기적 협력체계를 구축하여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석현혜 기자]

인기기사

아시아 아프리카 벌써 이상 고온 곳곳 몸살, 올여름도 '폭염 지옥' 예고 손영호 기자
'쿵푸팬더4' 100만 관객 눈앞 1위, OTT '눈물의 여왕' 시청률 20% 넘어서 김예원 기자
HBM 패권은 어디로, 삼성전자 "올핸 내가 1위" SK하이닉스 "무슨 소리" 나병현 기자
메르세데스-벤츠 미국에서 첫 '레벨3 자율주행차' 판매, 운전자 집중 불필요 김용원 기자
미국 IT매체 “삼성전자 AP 엑시노스2500, 퀄컴 스냅드래곤8 4세대보다 전력효율 .. 김바램 기자
[22대 국회 핫피플] 조국혁신당 ‘검찰개혁’ 선봉, ‘윤석열 저격수’ 박은정 조장우 기자
조국 범야권 뜻 모아 정부여당에 채상병 특검 촉구, “보수진보 문제 아냐” 이준희 기자
윤석열 4·19 기념식 불참, 조국 “10시에 뭘 하기에 조조참배 하나” 김대철 기자
[한국갤럽] 윤석열 지지율 23%로 취임 뒤 최저, 차기 대통령 이재명 24% 한동훈 .. 김대철 기자
포스코그룹, 국내 최초 리튬광석 기반 수산화리튬 제품 출하 허원석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