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화학·에너지

OCI, 폴리실리콘 가격 하락 탓에 3분기 실적 급감

임재후 기자 im@businesspost.co.kr 2018-10-01 16:04:23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OCI가 폴리실리콘 가격 급락으로 3분기 영업이익이 시장 기대치에 미치지 못할 것으로 전망됐다.

1일 손지우 SK증권 연구원은 “OCI는 폴리실리콘 가격이 급락한 것이 악재”라며 “물량 감소도 불가피해 3분기 실적이 대폭 축소됐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OCI, 폴리실리콘 가격 하락 탓에 3분기 실적 급감
▲ 이우현 OCI 대표이사 사장.

OCI가 주력으로 생산하는 폴리실리콘 가격은 3분기에 킬로그램당 평균 11달러 수준으로 2분기보다 23.1% 정도 떨어졌다.

중국이 올해 태양광산업에 지급하는 보조금을 축소하기로 발표하면서 관련 제품의 수요가 급격히 줄어들어 가격이 급락한 것으로 분석된다.

OCI가 폴리실리콘사업에서 전체 매출의 40%가량을 낸다는 점을 감안하면 폴리실리콘 가격의 하락은 OCI 실적에 타격을 줄 수밖에 없다.

손 연구원은 “올해 태양광발전기의 설치량이 2017년보다 줄어들 수 있다는 전망도 나온다”며 “섣불리 업황 회복을 논하기는 어렵다”고 바라봤다.

그동안 OCI의 현금 창출원 역할을 했던 석유화학·카본소재부문의 실적 상승도 제동이 걸릴 것으로 전망됐다.

2분기에 석유화학·카본소재사업과 관련한 공장 정기 보수를 마쳤지만 톨루엔디이소시아네이트(TDI) 가격이 두 분기 연속으로 하락하고 있어 공장을 정상적으로 가동하는 효과를 상쇄할 것으로 파악됐기 때문이다.

OCI는 3분기에 연결기준으로 매출 7259억 원, 영업이익 272억 원을 냈을 것으로 추정됐다. 2017년 3분기와 비교해 매출은 23%, 영업이익은 64.6% 줄어드는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임재후 기자]

인기기사

[한국갤럽] 윤석열 지지율 39%, 정당지지율 국민의힘 40% 민주당 33% 이준희 기자
포스코퓨처엠, 호주업체와 음극재용 천연흑연 대량 공급받는 계약 맺어 류근영 기자
상춘객 기다리는 봄꽃 축제, 동백 매화 벛꽃 산수유 보러 떠나 볼까 신재희 기자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경기 하남갑 전략공천, 이언주는 경기 용인정 경선 이준희 기자
민주당 9차 공천심사 발표, 이인영 김병기 정성호 포함 현역 5명 단수공천 이준희 기자
[총선빅매치] 부산 북강서을, ‘4선 도전’ 김도읍 vs '노무현 정신‘ 변성완 조장우 기자
중국 러시아에서 발 빼는 현대차그룹, 인도 발판으로 '글로벌 톱' 노린다 허원석 기자
[총선빅매치] 서울 동대문을 '친명' 장경태 vs '친윤' 김경진, 검찰독재 프레임 맞대결 이준희 기자
임혁백 "민주당 공천이 혁신, 조용한 공천이 승리 보장하지 않아" 이준희 기자
일상부터 예능까지 유튜브에 힘 쏟는 항공사, 스타급 승무원까지 등장 신재희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