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공기업

관광공사, 중국 최대 관광박람회 참가해 '유커 모시기' 총력전

김수연 기자 ksy@businesspost.co.kr 2017-11-15 17:06:25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한국관광공사가 중국 최대 관광박람회에 참가한다. 사드문제로 얼어붙었던 한중관계가 좋아지고 있어 중국인관광객 유치에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국관광공사는 국내 지자체, 관광업 관련기관 및 단체 등과 함께 17일부터 19일까지 중국 윈난성 쿤밍에서 열리는 ‘중국국제여유교역회(CITM, China International Travel Mart)’에 참여한다고 15일 밝혔다.
 
관광공사, 중국 최대 관광박람회 참가해 '유커 모시기' 총력전
정창수 한국관광공사 사장.

중국국제여유교역회는 중국에서 열리는 가장 큰 관광박람회로 관광공사는 이번 박람회에서 20개 부스의 한국관을 운영한다.

17일과 18일은 관광, 항공, 호텔 등 관광업계 관계자를 대상으로 행사가 진행되며 박람회 마지막 날인 19일에는 일반관람객에게도 개방된다.

한국관광공사를 중심으로 경기도, 제주도, 인천시, 서울시, 강원도, 대구시, 수원시, 충청북도, 경상북도, 광주광역시, 전라남북도 등 12개 지자체가 이번행사에 참여한다. 한국여행업협회와 인천국제공항공사도 함께한다.

한국관광공사 관계자는 “서울 핫플레이스와 야경, 고품격뷰티여행 등 고급상품을 중국 여행업체들에게 소개할 예정”이라며 “이를 통해 국내 관광상품의 품질 향상도 촉진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관광공사는 한국관에 스키점프대 모형을 설치하는 등 동계올림픽과 관련한 이벤트를 마련해 평창동계올림픽도 홍보한다.

방문객의 관심을 모으기 위해 퍼포먼스공연, 여행을 소재로 한 이벤트, 한복체험, 한류스타포토존 등의 프로그램도 진행한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수연 기자]
비즈니스피플배너

인기기사

TSMC 3나노 ‘핀펫’ 기술한계, 경계현 삼성전자 ‘GAA’로 역전기회 잡는다 나병현 기자
HLB '올해의 보트상' 받은 선박기업 인수, 진양곤 선박사업도 성장 모색 임한솔 기자
셀트리온 글로벌 바이오기업과 5조 M&A 대결, 승부사 서정진 통 큰 도전 임한솔 기자
DB하이텍 팹리스 물적분할 재도전도 불투명, 김남호 소액주주 반발 직면 류근영 기자
삼성디스플레이 LG디스플레이 아이폰14 패널 공급 격차 줄어, BOE 약진 나병현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