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소비자·유통

CJ오쇼핑 주가 급등, 증권사 목표주가 올려

조은아 기자 euna@businesspost.co.kr 2017-08-04 19:08:08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CJ오쇼핑 주가가 급등했다. 앞으로 실적이 좋아질 것이라는 기대가 크게 작용했다.

4일 CJ오쇼핑 주가는 전날보다 8.44% 오른 21만1900원에 장을 마감했다.

 
  CJ오쇼핑 주가 급등, 증권사 목표주가 올려  
▲ 허민회 CJ오쇼핑 대표.
CJ오쇼핑은 2분기에 취급고는 9182억 원, 영업이익 466억 원을 냈다.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취급고는 20.9%, 영업이익은 43.6% 증가하며 시장의 예상을 크게 웃돌았다.

증권가는 CJ오쇼핑 주가가 경쟁사보다 저평가됐다고 봤다.

유정현 대신증권 연구원은 “하반기 실물소비 회복 강도가 점차 세지면서 홈쇼핑의 수혜가 예상된다”며 “특히 CJ오쇼핑은 홈쇼핑3사 가운데 가치평가(밸류에이션) 매력이 가장 크다는 점을 고려하면 주가는 당분간 강세 흐름을 보일 것”이라고 내다봤다.

유 연구원은 CJ오쇼핑 목표주가를 25만 원에서 29만 원으로 상향조정했다.

남옥진 삼성증권 연구원도 “CJ오쇼핑은 지난 2년의 구조조정 효과가 나타나고 있다”며 “보유 자산가치와 현재 영업력을 감안할 때 다른 홈쇼핑회사보다 시가총액이 낮을 이유는 없다”고 봤다.

남 연구원 역시 CJ오쇼핑 목표주가를 25만 원에서 26만 원으로 올렸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은아 기자]

인기기사

양극재 하반기 청신호에도 '불안', 에코프로 엘앤에프 포스코퓨처엠 내실 집중 류근영 기자
HD현대중공업 수주 목표 상반기에 넘친다, 밀려드는 발주에 즐거운 비명 김호현 기자
출구 없는 '의료파업'에 입원 환자 급감, HK이노엔 JW중외제약 직격탄 왜 장은파 기자
롯데손해보험 매각 본입찰 이번주 예정, 우리금융 실사 뒤 막바지 작업 정희경 기자
중국 반도체 물량공세로 '덤핑' 본격화, 파운드리와 메모리 업황 변수로 김용원 기자
산업부 "2023년 1000대 기업 연구개발 투자 72.5조, 삼성전자가 33% 차지" 장은파 기자
공정위원장 한기정 "알리 테무 및 유튜브뮤직 끼워팔기 조사 7월 마무리" 장은파 기자
쿠팡이츠에 역전 당한 요기요, 네이버와 콜라보로 2위 탈환 '글쎄' 김예원 기자
경제부총리 최상목, 전기차 캐즘 우려에 "구매혜택 포함 여러 지원 검토" 정희경 기자
구광모 LG그룹 미국 현지 사업 점검, "도전과 도약 '빅스텝' 만들자" 장은파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