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소비자·유통

쌍방울그룹 셋째 낳으면 1억 출산장려금, 롯데는 카니발 2년 렌트비 지원

류수재 기자 rsj111@businesspost.co.kr 2024-02-22 20:32:23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비즈니스포스트] 쌍방울그룹이 저출산 문제 극복을 위해 직원 대상으로 출산장려금을 지급한다. 롯데그룹은 카니발 2년 렌트비를 지원한다. 

쌍방울그룹은 22일 서울 용산구 본사 출산 장려 캠페인 선포식을 열고 올해 1월1일 이후 자녀를 출산한 5년 이상 근속자에게 출산장려금을 지급한다고 발표했다.
 
쌍방울그룹 셋째 낳으면 1억 출산장려금, 롯데는 카니발 2년 렌트비 지원
▲ 쌍방울 그룹이 저출산 문제 극복을 위한 출산장려 캠페인 선포식을 22일 열었다. <쌍방울그룹>

첫째와 둘째를 출산할 때 각각 3천만 원, 셋째 출산 때는 4천만 원의 출산장려금을 받을 수 있다.

셋째를 낳으면 총 1억 원의 장려금을 수령하게 되는 것이다. 

또 쌍방울그룹은 난임 부부를 위해 체외수정 시술 비용도 지원한다. 정부 지원과 별개로 초음파와 주사비, 약제비 등 비용을 연 최대 300만 원 한도로 제공하기로 했다. 

쌍방울그룹은 계열사 아이오케이컴퍼니가 주관하는 ‘저출산 극복 다자녀 댄스 챌린지’ 영상도 공개했다. 

쌍방울그룹 관계자는 “저출산 극복은 우리 사회가 풀어야 할 매우 중요한 과제다”며 “기업이 사회적 책임감을 갖고 내실 있는 자구책 마련을 위해 모든 역량을 쏟아부을 것이다”고 말했다. 

롯데그룹은 올해부터 셋째를 출산한 모든 계열사 임직원에게 카니발 승합차를 2년 동안 무료로 탈 수 있도록 렌트비를 지원한다.

롯데그룹은 지난 2012년 여성 자동 육아휴직제를 도입한 뒤 2017년에는 남성 의무 육아휴직제도 시행하고 있다. 류수재 기자

인기기사

인텔 1.8나노 파운드리 수주에 미국정부 도움 받는다, 군사용 반도체 생산 김용원 기자
삼성중공업, 가스공사에 ‘3900억 배상’ 구상권 청구 소송 제기 류근영 기자
애플도 엔비디아 의존 피한다, 구글 MS 뒤따라 자체 AI 서버용 반도체 설계 김용원 기자
한화솔루션 중국 공세에 태양광 실적 부진 늪, 김동관 미국 집중 공략으로 승부 김호현 기자
토스뱅크, 미국 포브스 선정 '세계 최고 은행'에 2년 연속 한국 1위 이동현 기자
"뚜껑 따면 레몬이 둥실", CU 국내 유통업계 최초 생레몬 하이볼 출시 김예원 기자
뉴진스 컴백 1달 앞두고 하이브-어도어 삐거덕, 민희진 '이별 결심' 대가는 장은파 기자
한화엔진 1분기 영업이익 194억으로 377% 증가, 매출도 47% 늘어 류근영 기자
현대엔지니어링 분기 매출 첫 4조 돌파, 홍현성 올해 수주 쌓아 성장 가속페달 류수재 기자
키움증권 “LG화학 목표주가 하향, 수익성보다 설비투자 부담 커지는 시점” 류근영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