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전자·전기·정보통신

무역협회장 구자열 대미 경제협력 사절단 이끌어, 한국 산업계 의견 전달

조장우 기자 jjw@businesspost.co.kr 2023-09-27 19:01:13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무역협회장 <a href='https://www.businesspost.co.kr/BP?command=article_view&num=318949' class='human_link' style='text-decoration:underline' target='_blank'>구자열</a> 대미 경제협력 사절단 이끌어, 한국 산업계 의견 전달
구자열 한국무역협회 회장(왼쪽)이 미국 워싱턴DC에서 사라 비앙키 미국 무역대표부 부대표(오른쪽)와 면담을 진행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한국무역협회>
[비즈니스포스트] 구자열 한국무역협회 회장이 대미 경제 협력 사절단을 이끌고 한국 산업계의 의견을 미국에 전달했다.

한국무역협회는 한미동맹 70돌을 맞아 ‘대미 민간 경제협력 사절단’을 현지시각 25~27일 미국 워싱턴DC에 파견했다고 27일 밝혔다.

구 회장은 이번 사절단의 단장을 맡아 현대자동차, 포스코, 세아제강, 엑시콘, 일진그룹, 메타바이오메드, 효성중공업 등 미국 진출 기업인 10여명과 함께 미국을 방문했다.

대미 민간 경제협력 사절단은 26~27일 마크웨이 멀린 미국 상원의원 등 연방 상하원 의원 6명과 면담을 했다.

구 회장은 이번 면담에서 미국의 공급망 파트너로서 한국 기업의 역할과 중요성을 강조하면서 미국 내 전문 인력 수급확대를 위한 ‘한국 동반자 법안’의 지지를 요청했다.

또한 구 회장은 사라 비앙키 미국 무역대표부(USTR) 부대표와 면담도 추진했다.

구 회장은 비앙키 부대표와 면담에서 “미국 정부가 산업정책을 추진할 때 핵심 동맹국인 한국과 한국 기업의 입장을 고려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울러 구 회장은 현재 미국이 추진하고 있는 핵심 광물협정에 인도네시아를 포함해줄 것과 함께 미국과 유럽연합 사이 운영하고 있는 철강협의체가 한국 등 동맹국을 포함하는 포괄적 협의체로 확장되길 희망한다는 산업계의 의견도 전달했다.   

한국무역협회는 한국 기업의 미국 투자를 지원하기 위해 미국 주요 주정부를 방문하는 사절단을 올해 11월에 파견한다. 조장우 기자

인기기사

대만언론 "삼성전자 퀄컴 3나노 수주 실패, 수율과 보수적인 증설 계획 때문" 나병현 기자
[한국갤럽] 윤석열 지지율 32%, 역대 대통령 평가 1위-노무현 꼴찌-전두환 김대철 기자
화웨이 7나노 반도체 개발에 "비밀 조력기업 있다", 블룸버그 '시캐리어' 지목 이근호 기자
삼성중공업 최성안 단독대표로 경영 일원화, 수주 공백기 해양플랜트 정조준 류근영 기자
HD한국조선해양 초대형 암모니아 운반선 4척 수주, 5600억 규모 김예원 기자
앰코 애리조나에 20억 달러 패키징설비 건설, 애플에 납품하는 TSMC 칩 수주 이근호 기자
현대건설 가격 열세에도 신한울3·4호기 수주, 윤영준 이제 해외 원전 바라본다 류수재 기자
300만 돌파 ‘서울의봄’으로 활기 찾은 극장가, MZ세대가 더 열광하는 이유는 신재희 기자
키움증권 "현대로템 내년에서 실적 대폭 개선 전망, K2 전차 수출에 힘입어" 허원석 기자
한화 건설부문 '한국 대표 아레나' 3곳 짓는다, 국내외 아레나 실적 유일 확보 류수재 기자
비즈니스피플배너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