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비즈니스
위메이드트리 가상자산사업자 신고 마쳐, 김석환 "규제 충실히 준수"
이규연 기자  nuevacarta@businesspost.co.kr  |  2021-09-27 12:41:26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위메이드트리가 블록체인 게임 플랫폼사업에 필요한 가상자산사업자 신고를 마쳤다. 

위메이드트리는 24일 정부에 가상자산사업자 신고서를 제출하는 절차를 끝냈다고 27일 밝혔다. 위메이드트리는 블록체인 지갑인 위믹스월렛을 운영하고 있다. 
 
▲ 위메이드트리 로고.

특정금융정보거래법에 따라 향후 가상화폐 등 가상자산에 관련된 서비스를 진행하는 기업은 가상자산사업자로서 정부에 영업을 신고해야 한다.

앞서 위메이드트리는 8일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에서 정보시스템의 보호조치 기준을 검증하는 ISMS 인증을 받았다. 이 인증은 가상자산사업자 신고에 필요하다. 

그 뒤 금융위원회 아래 금융정보분석원(FIU)에서 24일까지 가상자산사업자 신고서를 내야 한다는 규정에 따라 필요한 자료를 모두 준비한 뒤 신고를 끝냈다. 

위메이드트리는 특정금융정보거래법에서 요구하는 본인인증(KYC)과 자금세탁방지(AML) 기능을 위믹스월렛에 적용했다. 

앞으로 한국 이용자는 휴대전화 인증 등을 통해 본인 인증을 거쳐야 위믹스월렛을 사용할 수 있다.  

김석환 위메이드트리 대표이사는 “위메이드트리는 앞으로도 요구되는 법적 규제를 충실하게 준수하면서 투명하고 신뢰할 수 있는 블록체인사업을 선도적으로 펼치겠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규연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SK스퀘어 아마존과 동맹 어디까지 가나, 박정호 투자유치가 출발점
·  [현장] 아덱스2021, 한국항공우주산업 한화 LIG넥스원 우주에 힘주다
·  NH투자증권 올해 영업이익 1조 유력, 정영채 옵티머스 탓에 연임 불안
·  부영주택 익산 임대아파트 분양전환가 궁지에, 정치권 인하 요구에 부담
·  GS건설 모듈러주택 선점 장담 못해, 허윤홍 사업 본격화 공격적 채비
·  하나금융지주 인수합병 추진할 체력 갖춰, 비은행 강화 적극 나서나
·  쌍용차 새 주인 찾기 순탄하게 마칠까, 인수후보 자금증빙 의구심 여전
·  아세아시멘트 배당확대 압박받아, 이훈범 한라시멘트 인수효과는 토대
·  신한금융지주 해외투자 유치 재가동, 조용병 선제적 자금조달에 힘실어
·  코스모신소재 전기차 성장 올라탄다, 홍동환 전기차와 배터리소재 집중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