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정치·사회
미국 싸이타바 한국에 621억 투자 결정, 코로나19 백신 원부자재 생산
남희헌 기자  gypsies87@businesspost.co.kr  |  2021-09-22 11:20:24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  문재인 대통령이 21일 미국 뉴욕 시내의 한 호텔에서 열린 한미 백신 협력 협약 체결식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코로나19 백신 원부자재를 생산하는 미국의 글로벌기업 싸이티바가 한국에 생산시설을 만든다.

싸이티바가 21일 미국 뉴욕시내의 한 호텔에서 열린 한미 백신 협력 협약 체결식에서 한국에 투자하겠다는 방침을 밝혔다고 청와대가 22일 전했다. 체결식에는 문재인 대통령이 직접 참석했다.

싸이티바는 2022년부터 2024년까지 3년 동안 한국에 모두 5250만 달러(약 621억 원)를 투자하겠다는 계획을 담은 투자신고서를 산업통상자원부에 제출했다.

싸이티바는 코로나19로 세계적 공급 부족현상을 빚고 있는 백신 원부자재 일회용 세포배양백을 한국에서 생산한다.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은 브리핑을 통해 “8월 글로벌 백신 허브화 전략이 발표된 이후 성사된 1호 해외 백신기업 투자유치라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고 말했다.

엠마뉴엘 리그너 싸이티바 회장은 한미 백신 협력 협약 체결식에서 “한국은 그 어떤 시장보다 역동적이고 저희가 가치를 두고 있는 시장”이라며 “한국과 파트너십을 구축하게 돼 영광스럽게 생각하며 세계 환자들을 더 나은 방식으로 돕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번 협약은 5월 한미 정상회담에서 백신 파트너십 구축에 합의한 뒤 4개월 만에 달성한 중요한 성과”라며 “원부자재 공급부터 백신 생산에 이르는 미국의 폭넓고 탁월한 개발 역량과 한국의 세계적 의약품 생산 능력이 결합한 것으로 백신 생산을 획기적으로 늘려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한국은 새로운 백신산업을 위해 투자와 지원 아끼지 않을 것이며 국제사회와의 연대와 협력을 확대할 것”이라며 “한미 양국이 모범적이고 의미 있는 힘찬 걸음을 내디뎠다”고 덧붙였다.

백신 협력 협약 체결식에서는 백신 관련기업 사이 4건의 협력 양해각서(MOU)와 연구기관 간 4건의 협력 양해각서도 체결됐다. [비즈니스포스트 류근영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서울반도체 LED 특허소송 100전 100승, 이정훈 특허 1만4천 건의 힘
·  트래블버블로 실적회복 고대하는 항공사, 유가와 환율 고공행진 야속해
·  포스코인터내셔널 미얀마 가스전 의존 안 돼, 주시보 에너지사업 다각화
·  SK에코플랜트 상장 위해 재무관리, 박경일 폐기물처리는 인수 열어놔
·  TK엘리베이터코리아 무사고 이어가, 서득현 안전경영으로 체질 바꿔
·  HDC현대산업개발 리츠 확장 힘줘, 권순호 종합금융부동산기업으로
·  우리금융지주 외국인투자자 유치 적기, 손태승 해외 기업설명회 힘싣나 
·  GS에너지 전기차배터리 관련 사업 키워, 허용수 계열사 역량 총결집
·  삼성 반도체 배터리 백신 현안 많다, 이재용 직접 미국 가 매듭 가능성
·  피플바이오 알츠하이머 진단기 유럽진출 추진, 강성민 국내 데이터 쌓아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