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바이오·제약

바이오스타코리아 네이처셀 보유주식 40만 주 매각, "운영자금 확보"

최영찬 기자 cyc0111@businesspost.co.kr 2021-08-31 16:31:08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바이오스타코리아가 관계사 네이처셀 주식을 매각해 운영자금을 마련한다. 

바이오스타코리아는 보유하고 있는 네이처셀 주식 40만 주를 장내에서 매도했다고 31일 공시했다.
 
바이오스타코리아 네이처셀 보유주식 40만 주 매각, "운영자금 확보"
▲ 라정찬 바이오스타코리아 및 네이처셀 대표이사 회장.

공시에 따르면 바이오스타코리아는 25일과 26일 이틀에 걸쳐 네이처셀 주식 20만 주씩을 매각했으며 매각된 네이처셀 주식 가치는 94억5천만 원어치다.

바이오스타코리아는 네이처셀의 관계사로 줄기세포치료제를 포함한 재생의료 치료에 관한 해외 위탁사업을 하고 있다.

바이오스타코리아는 이번 주식 매각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재무상황이 악화돼 필수적 운영자금을 마련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바이오스타코리아는 이번 네이처셀 주식 매각으로 네이처셀 주식 651만1874주(10.60%)를 보유하게 됐다.

바이오스타코리아 관계자는 “코로나19 팬데믹(감염병의 사회적 대유행)이 2년가량 계속되면서 해외 재생의료 위탁업무사업이 장기간 중단돼 경영난 해소를 위해 불가피하게 주식을 매도하게 됐다”며 “코로나19백신 접종으로 집단면역이 형성되고 해외 출입국이 자유로워지면 재생의료가 재개되어 경영이 곧 정상화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최영찬 기자]

인기기사

[데이터리서치] 윤석열 지지율 33.4%, 비속어 논란 대처 부적절 75.8% 김대철 기자
[조원씨앤아이] 윤석열 지지율 다시 20%대로, 비속어 사과 필요 70.8% 김남형 기자
신풍제약, 폴란드에서 코로나19 치료제 ‘피라맥스’ 임상3상 승인받아 임한솔 기자
삼성전자와 논의 앞둔 ARM '중립성' 강조, “우리는 반도체업계 스위스” 김용원 기자
르노코리아 QM6 후속모델 시급, 토레스 스포티지에 밀려 위상 흔들 장은파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