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비즈니스
하이트진로, 빙그레와 손잡고 과일소주 '메로나에이슬' 내놔
차화영 기자  chy@businesspost.co.kr  |  2021-08-12 11:49:55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하이트진로가 빙그레와 손잡고 이색제품을 내놓는다.

하이트진로는 19일 빙그레와 협업해 과일소주 ‘메로나에이슬’을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 메로나에이슬 광고 이미지.

메로나에이슬은 하이트진로가 오리온과 함께 ‘아이셔에이슬’을 내놓은 뒤 2번째로 선보이는 이색 협업제품이다. 

참이슬의 깨끗함에 빙그레 아이스크림 메로나의 부드럽고 달콤한 맛을 더해 색다른 맛을 구현했다고 하이트진로는 설명했다. 

메로나에이슬의 도수는 12도로 기존 과일소주보다 1도 낮아 가볍고 편하게 즐길 수 있다고 하이트진로는 덧붙였다.

하이트진로는 메로나에이슬을 한정수량만 판매하며 출시를 기념해 일부 가게에서 메로나 증정행사를 진행한다. 

오성택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상무는 “소비 과정에서 재미를 찾는 MZ세대의 펀슈머(재미와 고객의 합성어) 트렌드를 반영하고 제품의 완성도를 높이는 데 힘썼다”며 “메로나에이슬이 소비자에게 또 다른 즐거움과 재미를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차화영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이준석 윤석열과 거리두기 통해 무얼 얻으려 하나, 정치적 위상 갈림길
·  제주항공 코로나19 재확산에 인고의 시간 계속, 화물 확대로 버티기 
·  국내증시 오미크론에 위기감 커져, 국민연금 12월 산타랠리 주역 될까
·  한앤컴퍼니 한온시스템 투자금 회수 눈앞, 업황 탓 주가 하락은 아쉬워
·  광주를 미래차 허브도시로, 이용섭 친환경차부품 클러스터 가동
·  현대차 새 노조 강성인가 실리인가, 하언태 노조와 전기차 생산 풀어야
·  카카오페이 시총에서 카카오뱅크 넘어설까, 보호물량 해제가 첫 고비
·  퀄컴 4나노 미세공정 반도체 경쟁 열어, 삼성전자 파운드리기술 시험대
·  에디슨모터스 쌍용차 인수 완주할까, 강영권 산업은행 없는 플랜B 열쇠
·  LG에너지솔루션 기업가치 스스로 보수적 산정, 권영수 공모주 흥행부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