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중공업·조선·철강

한국항공우주산업 완제기 3년 만에 수출, 인도네시아에 3천억 규모

이한재 기자 piekielny@businesspost.co.kr 2021-07-20 18:08:33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한국항공우주산업(KAI)이 2018년 11월 이후 약 3년 만에 해외에서 새로운 완제기 수출 계약을 맺었다.

한국항공우주산업은 16일 인도네시아 국방부와 2억4천만 달러(약 2745억 원) 규모의 ‘T-50i 추가 도입을 위한 수출계약’을 맺었다고 20일 밝혔다.
 
한국항공우주산업 완제기 3년 만에 수출, 인도네시아에 3천억 규모
▲ 한국항공우주산업 'T-50i'.

한국항공우주산업이 해외에서 완제기 신규수주를 따낸 것은 2018년 11월 인도네시아와 기본훈련기 KT-1 수출 계약을 맺은 뒤 2년8개월 만이다.

한국항공우주산업은 그동안 인도네시아를 비롯해 태국, 콜롬비아, 말레이시아 등 세계시장 곳곳에서 적극적으로 완제기 영업활동을 펼쳤으나 코로나19 등으로 신규 수주에 어려움을 겪었다. 

2019년 5월 태국 공군과 ‘T-50TH 전술입문훈련기 개조개량 및 후속지원’ 계약을 맺었지만 당시에는 신규 완제기 공급 내용은 포함되지 않았다.

이번 계약에 따라 한국항공우주산업은 T-50i 전술입문 훈련기 6대와 함께 항공기 운영을 위한 후속지원 패키지를 인도네시아에 수출한다.

계약기간은 인도네시아 정부로부터 선수금을 받은 날로부터 34개월이다. 한국항공우주산업은 올해 12월부터 2024년 10월까지 완제기 납품이 이뤄질 것으로 예상했다.

T-50i는 한국 공군 조종사를 위해 개발된 국산 초음속 고등훈련기인 T-50을 기반으로 인도네시아 공군의 요구에 맞춰 개발된 전술훈련기다. 경공격 임무도 가능하다.

인도네시아는 2011년 5월 한국항공우주산업과 T-50i 16대 공급계약, 2018년 11월 T-50i 레이다 및 무기시스템 공급계약을 맺었고 이번에 T-50i와 관련해 세 번째 계약을 체결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한재 기자]

인기기사

두산에너빌리티 체코 자회사 대표 “체코 원전 기자재 상당량 공급할 것" 신재희 기자
엔비디아 AI 반도체 공급부족 해소, SK하이닉스 삼성전자 HBM 호황 하반기 더 '강력' 김용원 기자
HD현대중공업, '연 20조 규모' 미군 함정 MRO 사업 입찰자격 획득 신재희 기자
[구조조정 쓰나미] 대표 바꾸고 희망퇴직 받는 신세계, 정용진 구조조정에 안전지대 없다 윤인선 기자
대우건설에서 부장·과장·대리 사라진다, 성과·역할 중심 직급체계 단순화 이상호 기자
"엔비디아가 왕이면 SK하이닉스는 왕비", HBM 기대감에 헤지펀드 투자 집중 김용원 기자
[구조조정 쓰나미] KT 구조조정 대상은 어디?, 김영섭 해외법인과 로봇사업 만지작 김호현 기자
계룡건설 1364억 대전 대흥4구역 재개발 수주, 853억 충남컨벤션 계약 체결 김규완 기자
현대로템 올해 또 최대실적 '예약', 이용배 고속철과 방산 수출로 성장에 날개 허원석 기자
KB증권 "LG디스플레이 3년 만에 하반기 흑자 전망, 비수기 공장 가동률 최대" 나병현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