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비즈니스
KT, 글로벌 통신기업과 5G시대 미래 담은 ‘5G 진화를 위한 백서’ 펴내
박혜린 기자  phl@businesspost.co.kr  |  2021-02-23 11:20:05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KT가 5G시대의 미래 모습을 담은 책을 발간했다.

KT는 중국 상하이에서 열리는 모바일박람회 MWC 상하이 2021의 파트너 프로그램인 세계TD-LTE통신사업자연합회(GTI) 서밋 일정에 맞춰 회원사들과 ‘5G 진화를 위한 백서’를 발간했다고 23일 밝혔다.
 
▲ KT 로고.

KT는 세계TD-LTE통신사업자연합회 상임위원사 및 운영위원사다. 연합회에는 KT를 비롯해 모다폰, 소프트뱅크, 차이나모바일, NTT도모토, KDDI, 바티에어텔 등 세계 이동통신 사업자 139곳이 참여하고 있다.

백서에는 상용화 초기단계인 5G기술이 중간 단계로 발전하는 데 따른 업링크 속도 향상, 초고신뢰·저지연 통신 개선, 기존 5G 주파수 대역폭 한계를 극복하기 위한 52.6기가헤르츠 이상 대역폭 활용 가능성 등이 실렸다.

또 인공지능(AI)을 적용한 네트워크, 실내 커버리지 향상 기술, 고정밀 실내 측위에 바탕한 사물 추적 방식, 스마트물류 스마트시티 등 신성장산업을 위한 핵심 기술조건도 소개하고 있다.

위성통신, 무인항공기, 양방향 통합 확장현실(XR) 등을 제시해 5G의 진화가 낳을 미래모습도 보여준다.

이종식 KT 인프라연구소장 상무는 “5G 진화를 위한 백서를 통해 5G기술 발전이 가져올 다양한 미래의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이다”며 “KT는 진화한 5G기술을 통해 디지털플랫폼기업으로 혁신을 지속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박혜린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금호건설 주택에 공항 건설도 붙는다, 신공항 발주 내년부터 본격화
·  SK지오센트릭 플라스틱 순환경제 집중, 나경수 그룹사와 시너지 확대
·  SK텔레콤 메타버스 플랫폼 키워, 네이버 제페토의 대항마될 수 있을까
·  신한금융 메타버스에서 적극적 사업발굴, 조용병 '하나의 신한' 똑같이
·  구광모 구본준, LG와 LX홀딩스 지분 교차보유 언제 어떻게 해소할까
·  현대제철 실적 신기록 기회 놓칠 수 없다, 안동일 사내하청 갈등 정공법
·  현대차 캐스퍼 안착은 아직 장담 못 해, 경차 외면과 싸움은 이제 시작
·  한수원 해상풍력발전 확대해 신재생으로 더, 정재훈 유럽 노하우 활용
·  신한금융 빅테크 규제에 반사이익 보나, 조용병 금융플랫폼 앞설 기회
·  광동제약 제주삼다수 유통 지켰다, 최성원 새 성장동력 발굴 시간 벌어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