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과경제  경제일반

관세청 “수출 1월 초반 증가세로 출발", 반도체와 석유제품 늘어

안대국 기자 dkahn@businesspost.co.kr 2020-01-13 11:34:54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관세청 “수출 1월 초반 증가세로 출발", 반도체와 석유제품 늘어
▲ 관세청이 13일 내놓은 ‘2020년 1월1일~1월10일 수출입 현황’에 따르면 조사대상 기간에 수출액은 133억 달러(15조3694억 원), 수입액은 154억 달러(17조7962억 원)로 2019년 같은 기간보다 수출과 수입이 각각 5.3%, 5.7% 늘었다. <관세청>
2020년 1월 초반 수출이 반도체와 석유제품 등에 힘입어 증가세로 출발했다.

관세청이 13일 내놓은 ‘2020년 1월1~10일 수출입 현황’에 따르면 수출액은 133억 달러(15조3694억 원)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5.3% 늘었다. 지난해 12월 같은 기간과 비교했을 때도 3.7% 증가했다.

2019년 우리나라의 수출은 총 5424억 달러(625조9838억 원)로 2018년보다 10.3% 줄었는데 올해 연초 증가세로 출발했다. 그러나 1월 설연휴가 있어 수출 반등 여부를 가늠하긴 어려운 것으로 관세청은 바라봤다.

1월1~10일 수출현황을 주요품목별로 살펴보면 2019년 같은 기간보다 반도체가 11.5%, 석유제품이 30.6%, 선박이 0.1% 늘어 전체 수출 증가를 이끌었다. 반면 승용차(-4.6%)와 무선통신기기(-4.8%) 등의 수출은 줄었다.

조사기간에 우리나라의 수출이 늘어난 주요 국가는 베트남(11.7%), 일본(6%), 홍콩(26.5%), 중동(45.3%) 등으로 파악됐다. 미국(-12%)과 유럽연합(-5.9%), 중국(-3.5%)으로 수출은 줄었다.

올해 들어 10일까지 수입액은 154억 달러(17조7962억 원)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5.7% 늘었다. 품목별로 원유(40.7%) 석유제품(73%) 증가율이 높았다. [비즈니스포스트 안대국 기자]

인기기사

애플페이 한국 상륙 눈앞, 현대카드가 앞장서 길 닦는 까닭은 차화영 기자
[알앤써치] 윤석열 지지율 상승세 주춤, 차기 정치지도자 이재명 한동훈 김대철 기자
[채널Who] DB하이텍 파운드리 증설 딜레마, 차세대 전력반도체가 해답 류근영 기자
금감원장 이복현 “금융사 최고경영자에 대한 리스크 관리는 금감원 책무” 조승리 기자
HLB 자회사 베리스모, 내년 말 미국 FDA에 2번째 세포치료제 임상 신청 임한솔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