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비즈니스
SK텔레콤, 사내 정보통신기술 전문가 참여한 콘퍼런스 열어
윤휘종 기자  yhj@businesspost.co.kr  |  2019-11-13 11:29:46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SK텔레콤이 사내 정보통신기술(ICT)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콘퍼런스를 개최했다.

SK텔레콤은 13일 인천광역시 중구에 위치한 SK무의연수원에서 그룹의 정보통신기술 전문가들이 기술 역량과 노하우를 공유하는 ‘SK텔레콤 TEB 콘퍼런스’를 개최했다. 
  
▲ 13일 인천 중구에 위치한 SK무의연수원에서 'SK텔레콤 TEB 콘퍼런스'가 열리고 있다. < SK텔레콤 >

TEB는 SK텔레콤의 사내 정보통신기술 우수 전문가 집단이다.

SK텔레콤의 TEB 콘퍼런스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로 두 번째다.

이날 행사에서 TEB 구성원들은 2019년 우수 활동 결과를 공유하고 연구과제 성과를 발표했다. 데이터 기반 법률 서비스, 미디어 개인화 추천기술 등 정보통신기술을 SK텔레콤의 상품과 서비스에 접목할 수 있는 방법도 소개했다. 

외부 전문가의 초청 강연도 마련됐다. 퀄컴코리아의 박성은 박사는 ‘5G통신 에코시스템과 사용자 경험’을 주제로, 선우명호 미래자동차공학과 교수는 ‘자율주행차와 미래 교통산업’을 주제로 발표했다.

김종윤 스캐터랩 대표와 최재혁 니어스랩 대표는 각각 챗봇 서비스와 자율주행 드론 솔루션을 소개했다. 스캐터랩은 인공지능 기술 관련 스타트업이고 니어스랩은 자율주행 드론 관련 스타트업이다. 

문연회 SK텔레콤 기업문화센터 센터장은 “5G통신시대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협력과 공유를 통한 기술 생태계 활성화가 중요해지고 있다”며 “SK그룹의 정보통신기술 전문가들이 마음껏 역량을 펼치며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는 기업문화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윤휘종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CJ 성장엔진 건강사업 CJ웰케어 대표 누가 맡나, 이재현 선택에 시선
·  한수원 송도 수소연료전지발전 순항할까, 정재훈 주민 우려 해소에 온힘
·  코리아센터 원스톱 장보기에 다나와 추가, 김기록 쇼핑몰과 함께 성장
·  DB하이텍 차세대 전력반도체 연구, 최창식 고객사 확보해 증설하나
·  애플만 바라보는 TSMC에 대형고객사 불만, 삼성전자 파운드리는 기회
·  금호타이어 광주공장 용도변경 난항, 정일택 이전에 더블스타 지원 절실
·  종근당 신약 매출 늘어 연구개발 여력 커져, 김영주 유전병 치료제 밀어
·  대우건설 분양목표 달성할까, 분양가상한제 개편에 분양 미루는 곳 생겨
·  에이치엘비그룹 13년 만에 상표권 확보, 진양곤 지주사체제 신호탄인가
·  KB금융 새 사외이사 선임작업 착수, 'ESG' '보험' '디지털' 전문가 물망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