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장과머니  증시시황·전망

웹젠 목표주가 상향, '뮤' 지식재산권 활용한 게임 흥행

임용비 기자 yblim@businesspost.co.kr 2017-12-21 09:00:05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웹젠 목표주가가 올랐다. 게임 ‘뮤(MU)’의 지식재산권(IP)을 활용한 게임들이 인기를 끌면서 새 게임도 흥행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전망됐다.

김한경 IBK투자증권 연구원은 21일 웹젠의 목표주가를 4만2천 원으로 높이고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웹젠 주가는 20일 3만6650원에 장을 마쳤다.
 
웹젠 목표주가 상향, '뮤' 지식재산권 활용한 게임 흥행
▲ 김태영 웹젠 대표.

김 연구원은 “모바일게임 ‘대천사지검H5’와 ‘기적:최강자’가 인기를 끌면서 ‘뮤’의 지식재산권이 지니는 흥행력이 검증됐다”며 “2018년 1분기에 나오는 ‘기적:각성’을 놓고 기대감이 커질 것”이라고 내다봤다.

‘대천사지검H5’는 9월 중국에 출시됐을 때 24일 만에 170억 원의 매출을 냈다.

'기적:최강자’는 12월 출시된 뒤 중국 애플 앱장터에서 매출 상위 5위 안에 꾸준히 올라있는 만큼 일평균 20~30억 원 수준의 매출을 올리고 있는 것으로 추산됐다.

김 연구원은 “웹젠의 4분기 실적은 3분기와 비교했을 때 크게 개선될 것”이라며 “2018년 1분기에는 ‘기적:최강자’의 성과가 분기 전체에 반영되고 ‘기적:각성’도 출시되는 만큼 성장세가 가속화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웹젠은 4분기 연결기준으로 매출 422억 원, 영업이익 121억 원을 낼 것으로 추정됐다. 각각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는 줄어들지만 3분기와 비교했을 때는 매출은 18%, 영업이익은 61% 증가하는 것이다.

웹젠은 2018년 연결기준으로 매출 2850억 원, 영업이익 1208억 원을 낼 것으로 추산됐다. 올해 실적전망치보다 매출은 73% 늘고 영업이익은 189% 급증하는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임용비 기자]

인기기사

엘앤에프 작년 영업이익 2662억 6배 급증, 보통주 1주당 500원 배당 장상유 기자
실업급여 줄이고 정년 연장한다, 정부 정부 일자리정책 전환 추진 김남형 기자
[채널Who] SK넥실리스 일진머티리얼즈 동박 패권 다툼, SK 롯데 돈 싸움 류근영 기자
15년 만에 돌아오는 대주단협의체, 건설사 살생부 오를까 노심초사 류수재 기자
쌍용차 실적 회복 기지개, 한국GM과 르노코리아 전망은 엇갈려 장은파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