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중공업·조선·철강

LG화학, 세계 최초 LED급 OLED 조명 개발

김수정 기자 hallow21@businesspost.co.kr 2014-09-11 19:01:42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LG화학은 세계 최초로 와트당 100lm(루멘)의 광효율을 가진 OLED조명의 개발을 최근 완료했다고 11일 밝혔다. LG화학은 이 조명을 11월부터 시장에 출시한다.

OLED 조명은 기존 조명기구와 달리 면 형태의 광원이다. 눈부심과 발열이 없고 납이나 수은 등 중금속이 들어있지 않아 친환경 조명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두께와 무게가 LED의 각각 10분의 1과 5분의 1로 얇고 가볍다.

이번에 개발된 OLED조명 패널의 광효율은 100lm/W에 이르는 것으로 4만 시간 이상 사용할 수 있다. 광효율이란 광원에 일정량의 전기를 투입했을 때 다른 곳으로 에너지가 새어나가지 않고 빛으로만 전환되는 수치를 뜻한다.

LG화학은 이 제품이 기존 OLED조명이 가진 광효율과 수명의 단점을 완전히 없앤 것이라고 밝혔다. 와트당 100lm에 2만 시간 지속 가능한 형광등은 물론이고 같은 광효율에 5만 시간 사용 가능한 LED 조명에도 뒤지지 않는 수준이라는 설명이다.

세계 메이저 조명업체들이 생산하는 OLED조명 패널의 광효율은 60lm 수준에 머물고 있어 OLED 조명 시장에서 기술력으로 경쟁력을 키울 것으로 LG화학은 기대한다.

LG화학은 OLED 조명패널에 구동 드라이버까지 결합해 전원만 연결해도 곧바로 등기구로 사용할 수 있도록 모듈형 제품으로 출시한다. 이는 OLED 조명을 대중적으로 확산하기 위한 것으로 기존제품의 경우 패널 형태로만 출시됐다.

LG화학 관계자는 “세계 양대 조명시장인 북미와 유럽시장을 집중 공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인기기사

구글 새 프로세서 삼성전자 파운드리 활용 유력, 신형 패키징도 적용 가능성 김용원 기자
노사 임금협상 '난항' 삼성전자 역대 최초 파업 맞나, 이재용 해결책은? 나병현 기자
[여론조사꽃] 서울 선거판세 민주당 우세지역 29곳, 전체 절반 넘어서 조장우 기자
화웨이 AI 반도체 성능 "엔비디아에 필적" 평가, SMIC와 생산 확대 집중 이근호 기자
인텔 파운드리 '삼성전자 고객사 빼앗기' 시동, 한국 반도체기업에 적극 구애 김용원 기자
삼성전자 올레드TV 확 달라진 존재감, 1위 LG전자 위협하며 판 키운다 나병현 기자
[여론조사꽃] 부산 사하을 총선 가상대결, 국힘 조경태 민주 이재성에 앞서 이준희 기자
'벚꽃 엔딩' 2월에 보는 시대 온다, 세계 이상기후 확인하는 불길한 징조 손영호 기자
대한항공 창립 55주년, 조원태 "통합 항공사 마무리되면 역사의 주인공 될 것" 신재희 기자
[여론조사꽃] 부산 진구갑, 국힘 정성국 민주 서은숙 오차범위 내 경합 김호현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