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바이오·제약

서울반도체, 같은 전기로 더 밝은 빛 내는 LED 양산

이한재 기자 piekielny@businesspost.co.kr 2016-09-05 11:42:30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서울반도체가 똑같은 전기로 더 밝은 빛을 내는 LED 와이캅 신제품을 개발했다.

서울반도체는 광효율을 210루멘퍼와트(lm/W)까지 끌어올린 와이캅 신제품 ‘Y22’을 개발해 양산하고 있다고 5일 밝혔다.

  서울반도체, 같은 전기로 더 밝은 빛 내는 LED 양산  
▲ 이정훈 서울반도체 대표.
와이캅은 LED칩을 둘러싸고 있는 프레임과 금선 등 패키지를 없앤 새로운 개념의 LED로 서울반도체가 2012년 세계 최초로 개발했다.

와이캅은 패키징 과정을 없앤 만큼 크기와 원가 등에서 경쟁력을 지니고 있다.

서울반도체는 이번 신제품을 통해 LED칩과 형광체만으로 구성된 제품은 광효율을 높이기 어렵다는 고정관념을 깨고 와이캅 Y22의 광효율을 210루멘퍼와트까지 끌어올렸다.

남기범 서울반도체 중앙연구소장은 “서울반도체가 독자기술로 개발한 와이캅은 불필요한 패키징산업의 투자열풍을 잠재운 혁신적 제품”이라며 “미국 에너지부가 LED 보급확대를 위해 2020년까지 달성하려는 광효율 220lm/W를 뛰어넘는 와이캅 제품을 출시해 새로운 LED시대를 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Y22는 크기가 기존 LED의 25%에 불과하지만 패키징기술을 활용한 고효율LED보다 더 높은 광효율을 실현한다.

서울반도체는 현재 와이캅을 IT분야, 자동차분야 등 다양한 고객에게 공급하고 있다. 서울반도체는 Y22를 통해 와이이캅 공급처를 더욱 다양화해 패키지를 사용하지 않은 LED시장에서 선도기업의 입지를 강화한다는 계획을 세웠다. [비즈니스포스트 이한재 기자]

인기기사

엔비디아 AI 반도체 공급부족 해소, SK하이닉스 삼성전자 HBM 호황 하반기 더 '강력' 김용원 기자
두산에너빌리티 체코 자회사 대표 “체코 원전 기자재 상당량 공급할 것" 신재희 기자
HD현대중공업, '연 20조 규모' 미군 함정 MRO 사업 입찰자격 획득 신재희 기자
[구조조정 쓰나미] 대표 바꾸고 희망퇴직 받는 신세계, 정용진 구조조정에 안전지대 없다 윤인선 기자
대우건설에서 부장·과장·대리 사라진다, 성과·역할 중심 직급체계 단순화 이상호 기자
"엔비디아가 왕이면 SK하이닉스는 왕비", HBM 기대감에 헤지펀드 투자 집중 김용원 기자
[구조조정 쓰나미] KT 구조조정 대상은 어디?, 김영섭 해외법인과 로봇사업 만지작 김호현 기자
계룡건설 1364억 대전 대흥4구역 재개발 수주, 853억 충남컨벤션 계약 체결 김규완 기자
박정원 두산 원전사업 자신감, 그룹 지배구조 개편 종착지는 10대 그룹 회복 신재희 기자
현대로템 올해 또 최대실적 '예약', 이용배 고속철과 방산 수출로 성장에 날개 허원석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