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금융

산업은행 부산 이전 물밑작업인가, 동남권 영업조직 확대 조직개편 추진

조승리 기자 csr@businesspost.co.kr 2022-11-25 16:52:39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비즈니스포스트] KDB산업은행이 내년부터 부산과 울산, 경남 등 동남권 지역의 영업조직과 인력을 확대한다.

정부에서 추진하고 있는 산업은행 본점의 부산 이전을 본격화하기 위한 물밑 작업으로 풀이된다.
 
산업은행 부산 이전 물밑작업인가, 동남권 영업조직 확대 조직개편 추진
▲ 산업은행은 29일 이사회를 열어 동남권 영업조직을 강화하는 내용을 담은 조직개편안을 의결한다.

25일 산업은행 노동조합에 따르면 산업은행은 29일 이사회를 열어 동남권 영업조직을 강화하는 내용을 담은 조직개편안을 의결한다.

산업은행은 이번 조직개편을 통해 중소중견금융부문을 지역성장부분으로 이름을 바꾸고 관련 부서와 인원을 동남권에서 근무하는 방안을 추진한다.

지역성장부문 밑에 동남권투자금융센터도 설치해 부산과 울산, 경남 지역의 혁신기업 발굴과 지역특화산업 육성도 맡기는 방안도 진행한다.

산업은행은 올해 말까지 정원과 예산을 확정하고 내년 1월 말부터 동남권 지역에서 근무가 가능하도록 한다는 방침도 세워뒀다.

이러한 소식이 전해지자 산업은행 노동조합은 강하게 반발하고 있다.

산업은행 노동조합은 28일 산업은행 본점 앞에서 산업은행의 조직개편안 추진을 규탄하는 기자회견을 연다. 조승리 기자

인기기사

일론 머스크 스페이스X 한국 제4이통사 도전하나, IT기업과 협력 가능성 조장우 기자
헬릭스미스 임시주총 또 연다, 소액주주 측 이사 "주주제안 막는 목적" 임한솔 기자
[채널Who] 자동차 전장 공든 탑 쌓은 LG전자, 애플카 어디까지 협력하나 조충희 기자
[미디어토마토] 윤석열 지지율 38% 유지, 이재명 체포동의안 찬반 팽팽 김대철 기자
외환보유고 1월까지 3개월 연속 증가, 지난해 12월말 기준 세계 9위 조승리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