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소비자·유통

동원F&B, 참치캔 변질로 유통판매 금지 '날벼락'

백설희 기자 ssul20@businesspost.co.kr 2016-05-13 16:34:52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동원F&B가 주력상품인 참치캔 일부제품의 변질로 유통 및 판매가 금지되는 날벼락을 맞았다.

동원F&B가 참치캔 매출에 적지 않은 타격을 입을 것으로 전망된다.

  동원F&B, 참치캔 변질로 유통판매 금지 '날벼락'  
▲ 김재옥 동원F&B 대표.
13일 업계에 따르면  ‘동원마일드참치’ 210g 용량 제품을 구입한 소비자들로부터 ‘살코기 일부와 기름이 까맣게 변했다’는 내용의 신고가 13건이나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접수됐다. 

식약처는 문제가 된 제품의 유통 및 판매를 잠정적으로 금지한다고 12일 밝혔다.

유통 및 판매가 중단되는 제품은 동원F&B가 삼진물산에 위탁해 올해 3월 24일부터 4월 26일까지 제조한 동원마일드참치 210g 용량 전 제품이다. 식약처는 약 150만 캔이 생산된 것으로 보고 있다. 식약처는 현장 조사에 들어갔는데 이르면 2주 안에 최종 검사 결과가 나올 것으로 보인다.

동원F&B는 문제가 된 제품 전량을 자발적으로 회수하겠다고 밝혔다.

김재옥 동원F&B 대표는 “고객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문제가 된 제품은 판매를 중지하고 자발적 회수를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김 대표는 “문제가 된 제품은 제조과정 중 고열에 의해 극히 적은 부분이 검게 변색된 현상이 나타났으나 섭취해도 건강 및 안전에 문제가 없다고 판단하고 있다”며 “소비자들의 우려를 미리 방지하고자 전량 회수를 결정했다”고 덧붙였다.

동원F&B는 국내 참치캔 시장에서 70%가 넘는 점유율을 보유한 1위 업체다. 하지만 최근 3년간 동원F&B의 참치캔 매출은 3천억 원대 후반에서 제자리걸음을 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전년 대비 참치캔 매출이 2.1% 줄었다.

동원F&B는 4월14일부터 배우 송중기씨를 모델로 한 참치캔 TV광고를 내보내기 시작했다. 최근에는 팔도, 세븐일레븐과 함께 참치와 라면을 접목한 ‘동원참치라면’을 출시했다.

참치캔 이물질 논란이 불거지면서 동원F&B 주가도 떨어졌다.

동원F&B주가는 13일 전날보다 1만1천 원(-3.56%) 떨어진 29만8천 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비즈니스포스트 백설희 기자]

인기기사

삼성전자 SK하이닉스 글로벌 투자자에 '엔비디아 대안' 주목, "주가 저평가" 김용원 기자
삼성중공업 LNG 이중연료 컨테이너선 6척 수주, 추가 12척 협상 중 김호현 기자
공공기관 경영평가 발표 임박, 작년 낙제생 코레일 LH 한전 올해 성적은? 이상호 기자
SK온, '상온에서 구동'되는 리튬메탈 배터리용 고분자 전해질 개발 나병현 기자
한화오션 원유운반선 3척 수주 임박, 오만과 그리스 선사에 2026년 인도 류근영 기자
DL이앤씨, 2450억 규모 GTX-B 재정구간 제3-1공구 노반시설 기타공사 수주 장상유 기자
[여론조사꽃] 윤석열 지지율 27.6%, 정당지지도 민주 39.8% 국힘 27.9% 김대철 기자
'애플 인텔리전스' 상용화 늦어져, AI 기능 고도화와 외국어 학습에 시간 필요 김용원 기자
ASML 차세대 '하이퍼NA' EUV도 속도 낸다, AI 반도체 공급망 주역으로 부상 김용원 기자
채권 재태크에 몰리는 개미, 개인투자용 국채 흥행에 ETF도 인기 박혜린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