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비즈니스
현대모비스 내년 1월 CES2022 참가, 미래 모빌리티 기술 선보여
이한재 기자  piekielny@businesspost.co.kr  |  2021-12-08 11:18:44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현대모비스가 내년 1월 세계 최대 규모의 가전박람회 ‘CES 2022’에서 미래 기술을 알린다.

현대모비스는 내년 1월5일부터 8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 2022에 참가한다고 8일 밝혔다.
 
▲ 현대모비스 'CES 2022' 전시관 이미지.

현대모비스는 이번 CES에서 가상세계인 메타버스를 활용한 전시콘텐츠로 미래 모빌리티 기술을 소개한다.

현대모비스 CES 전시장을 찾은 관람객은 입구에 설치된 키오스크에서 얼굴인식 기술을 통해 원하는 모습의 캐릭터를 생성하고 현대모비스 메타버스 공간인 ‘엠비전타운(M.Vision Town)’에 입장해 전시공간을 체험할 수 있다.

현대모비스는 이번 CES에서 도심공유형 모빌리트 콘셉트카인 ‘엠비전팝(M.Vision POP)’과 ‘엠비전투고(M.Vision 2GO)의 실물도 전시한다.

이 차량에는 평행주차와 옆으로 주행가능한 ‘e-코너 모듈’, 보행자와 소통하는 ‘커뮤니케이션 램프’ 등 현대모비스의 미래 핵심 기술이 집약돼 있다.

현대모비스는 글로벌 완성차고객들에게 신기술을 소개하는 ‘프라이빗 부스’도 운영한다.

프라이빗 부스에는 헤드업디스플레이(HUD), 램프 등 현대모비스의 대표 제품 20여 종이 글로벌 고객사를 대상으로 전시된다.

박진호 현대모비스 커뮤니케이션실장 상무는 “최근 가속화하는 메타버스 흐름과 현대모비스의 기술을 융합한 방식의 전시를 기획했다”며 “전 세계 고객들이 친환경 모빌리티 생태계에서 구현되는 현대모비스의 다양한 신기술을 체험할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한재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LG에너지솔루션 '따상' 실패에도 진기록 풍성, 주가상승 기대감 유효
·  코로나19 진단검사도 '내돈내검'? 오미크론 확산에 유료화될지 주목
·  현대엔지니어링 공모주 흥행 빨간불, 건설사 상장에 시장 싸늘한 이유
·  쿠팡 현금 이르면 3년 안에 바닥, 강한승 흑자구조 만들 묘책 있나
·  LG전자 전장사업 흑자전환 갈 길 멀어, 반도체 공급부족에 경쟁 치열
·  대우건설 올해 화두는 수익성, 백정완 취임 첫해 영업이익 최대기록 도전
·  정의선, 올해 현대차그룹 비주력 계열사 주식 매각으로 얼마나 버나
·  '공모주 지존' LG엔솔 기업공개, '범접불가' 기록과 과제 함께 남겨
·  삼성전자 메모리반도체 투자 줄인다, 올해 파운드리 '올인' 가능성
·  삼성전자 세트사업 성과 확인, 한종희 프리미엄 라인업 더 강화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