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비즈니스
에이치엘비의 지트리비앤티 인수절차 다시 진행, 관련 소송 다 기각
조윤호 기자  uknow@businesspost.co.kr  |  2021-10-28 10:54:36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에이치엘비그룹이 지트리비앤티 인수절차를 다시 진행할 것으로 보인다.

에이치엘비는 지트리비앤티에 제기된 4건의 소송이 모두 기각돼 넥스트사이언스 주도하고 있고 에이치엘비 컨소시엄이 참여한 지트리비앤티 인수절차가 계속 진행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28일 밝혔다.   
 
진양곤 에이치엘비 대표이사 회장.

진양곤 에이치엘비회장은 14일 투자자들에게 “법원에서 단 한 건의 가처분신청이라도 인용된다면 즉시 계약을 해제하고 조합원 총회를 통해 투자조합의 해산여부를 결정하겠다”고 말했다.

수원지방법원 성남지원은 27일 지트리비앤티를 대상으로 지트리홀딩스가 제기한 신주발행금지 가처분소송에 관해 “소송의 이유가 없다”며 기각 판결했다. 

별도로 제기한 주주총회 개최금지 신청건도 주주총회가 11월16일로 연기됐고 주주총회 의안에 채권자가 제안한 의안이 포함돼 있다며 각하를 결정했다.

이에 앞서 13일에는 에스에이치파트너스와 지트리홀딩스가 지트리비앤티를 대상으로 제기한 신주발행금지 가처분 소송과 의안상정 가처분 소송도 모두 기각됐다. 

에이치엘비 컨소시엄은 임시 주주총회를 거쳐 인수가 최종 결정되면 지트리비앤티를 ‘에이치엘비테라퓨틱스’로 이름을 바꾸고 에이치엘비그룹과 협력해 안구건조증 치료제 후보물질 ‘RGN-259’, 교모세포종(GBM) 치료제 후보물질 ‘OKN-007’ 등의 신약 개발에 속도를 낼 계획을 세웠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윤호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포스코건설 포항 장성동 재개발 소송 간다, 시공권 해제에 적극 대응
·  올리패스 비마약성 진통제 호주 임상 진척, 정신 미국진출 발판 다져
·  현대차 내연기관 마지막 기함 새 G90, 장재훈 자율주행 내일 열 각오
·  현대중공업 엔진사업 커져, 한영석 정기선시대 맞춰 친환경엔진 주력
·  태광그룹 오너 이호진 경영 재개하나, 흥국생명 흥국화재 자본확충 시급
·  한미글로벌 미국 인프라투자 올라타나, 김종훈 선제적 인수 결실 눈앞
·  핀테크산업협회 다음 회장 누가 되나, 두나무-이석우 핀다-이혜민 꼽혀
·  이재명 경제와 민생을 대선 싸움 전면에, 윤석열 정권교체와 박빙으로
·  코웰패션 매출 1조 갈 체제 정비, 이순섭 레포츠 브랜드 발굴에 전념
·  한화건설 서울 잠실 복합개발 수주 총력전, 최광호 기술력으로 승부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