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금융·증권
YG엔터테인먼트 목표주가 높아져, “블랙핑크 팬덤사업 매출 본격화"
구광선 기자  kks0801@businesspost.co.kr  |  2021-08-13 08:36:50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YG엔터테인먼트 목표주가가 높아졌다.

인기 아이돌그룹 블랙핑크가 아티스트 상품 판매 플랫폼인 위버스샵에 입점하면서 팬덤사업 매출이 증가해 YG엔터테인먼트 실적에 힘을 보탤 것으로 전망됐다.
 
▲ 황보경 YG엔터테인먼트 대표이사.

이화정 NH투자증권 연구원은 13일 YG엔터테인먼트 목표주가를 기존 7만1천 원에서 8만5천 원으로 올렸다. 투자의견은 매수(BUY)를 유지했다.

12일 YG엔터테인먼트 주가는 6만1600원에 장을 마감했다.

이 연구원은 “블랙핑크가 ‘위버스샵(Weverse)’에 입점해 팬덤사업 매출이 본격적으로 늘어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위버스샵은 입점 아티스트의 공식상품을 판매하는 글로벌 팬 상거래 플랫폼으로 BTS 소속사 하이브가 만들었다.

블랙핑크는 2일 위버스샵에 입점해 10일 동안 170만 명의 구독자를 확보했으며 6일부터 기획상품(MD)을 판매하고 있다. 

이 연구원은 분기당 위버스샵 관련 YG엔터테인먼트의 인식 매출을 80억 원대로 추정했다.

2021년 하반기에는 블랙핑크 멤버 ‘리사’의 솔로 데뷔와 블랙핑크 단체 정규앨범 발매가 예정돼 관련 매출이 극대화될 것으로 전망된다.

YG엔터테인먼트는 2021년 연결기준으로 매출 3832억 원, 영업이익 540억 원을 낼 것으로 전망된다. 2020년보다 매출은 50.1%, 영업이익은 404.7% 늘어나는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구광선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미국 중국 러시아 대결구도 심화, 문재인의 꿈 종전선언 멀어지나
·  해운업계 공정위 담합 결정에 소송 태세, 고려해운 제재 완화 기대
·  LG에너지솔루션 청약 뒤 주목받는 2차전지 관련주, 어떤 종목 오를까
·  계룡건설 대전 야구장 수주 성큼, 이승찬 대 이어 랜드마크 짓는다
·  카카오페이 주가 바닥 지났나, 대표 내정자 신원근 시장 반응에 '촉각'
·  남동발전 덕적 해상풍력사업 재신청 준비, 김회천 논란 이어져 긴장
·  대우조선해양 LNG선으로 버텨, 이성근 미래경쟁력 확보에는 비상등
·  삼성전자 스마트폰 새 폼팩터 선보일까, 삼성디스플레이 신기술 눈길
·  이뮨메드 코로나19 치료제 임상3상 도전, 안병옥 코스닥 상장 길 평탄
·  반도체 파운드리에 공급과잉 그림자, 삼성전자 대응책 마련 시급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