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비즈니스
한독의 인슐린 바이오시밀러, 미국에서 오리지널과 교체처방 허가받아
최영찬 기자  cyc0111@businesspost.co.kr  |  2021-08-09 14:26:17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한독이 국내에서 판매하고 있는 바이오시밀러(바이오의약품 복제약)가 미국에서 처방 의사 개입없이 약국에서 오리지널 바이오의약품과 상호 교체처방이 가능한 제품으로 승인받았다.

한독은 국내에서 판매하고 있는 기저 인슐린제품인 글라지아 프리필드펜(성분명: 인슐린 글라진)이 7월28일 미국 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상호교환성 허가(오리지널 의약품과 상호 교체처방이 가능)를 취득했다고 9일 밝혔다.
 
▲ 기저 인슐린 바이오시밀러 글라지아 프리필드펜 제품 사진. <한독>

기저 인슐린제품은 인슐린 작용이 하루 동안 지속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제품을 말한다.

한독은 이로써 글라지아 프리필드펜이 미국내 출시된 바이오시밀러 제품 가운데 처음으로 약국에서 오리지널 바이오의약품과 상호 교체처방이 가능해졌다고 설명했다.

글라지아 프리필드펜은 하루 1번 투여하는 기저 인슐린 제품으로 다국적 제약사 사노피가 개발한 란투스의 바이오시밀러다. 앞서 2020년 6월 미국 식품의약국으로부터 란투스와 동등의약품으로 인정받았다.

글라지아 프리필드펜은 인도 제약사 바이오콘이 개발했으며 GC녹십자가 국내 판권을 보유하고 있고 한독이 2018년 11월부터 국내 판매 및 마케팅을 담당하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최영찬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미국 중국 러시아 대결구도 심화, 문재인의 꿈 종전선언 멀어지나
·  해운업계 공정위 담합 결정에 소송 태세, 고려해운 제재 완화 기대
·  LG에너지솔루션 청약 뒤 주목받는 2차전지 관련주, 어떤 종목 오를까
·  계룡건설 대전 야구장 수주 성큼, 이승찬 대 이어 랜드마크 짓는다
·  카카오페이 주가 바닥 지났나, 대표 내정자 신원근 시장 반응에 '촉각'
·  남동발전 덕적 해상풍력사업 재신청 준비, 김회천 논란 이어져 긴장
·  대우조선해양 LNG선으로 버텨, 이성근 미래경쟁력 확보에는 비상등
·  삼성전자 스마트폰 새 폼팩터 선보일까, 삼성디스플레이 신기술 눈길
·  이뮨메드 코로나19 치료제 임상3상 도전, 안병옥 코스닥 상장 길 평탄
·  반도체 파운드리에 공급과잉 그림자, 삼성전자 대응책 마련 시급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