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인터넷·게임·콘텐츠

와이더플래닛 주식 미디어광고업종 최선호주, "맞춤형 광고 성장"

이규연 기자  2021-02-02 08:10:27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와이더플래닛 목표주가가 5만 원으로 제시됐다. 

와이더플래닛은 3일 코스닥에 상장한다. 소비자의 소비행태와 기호 등을 활용한 빅데이터를 바탕으로 맞춤형 광고를 제공한다. 
 
와이더플래닛 주식 미디어광고업종 최선호주, "맞춤형 광고 성장"
▲ 구교식 와이더플래닛 대표이사.

홍세종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2일 와이더플래닛 목표주가를 5만 원, 투자의견을 매수(BUY)로 제시했다. 인크로스와 더불어 미디어·광고업종의 최선호주(톱픽)으로 꼽기도 했다.

와이더플래닛의 공모가는 1만6천 원이다.

홍 연구원은 “와이더플래닛 주가는 2022년 주가 수익비율(PER) 40배 내외인 4만 원까지는 편안한 흐름을 예상해도 좋다”며 “실적도 2021년 하반기부터 본격적으로 창출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긴 호흡의 접근만 전제된다면 완벽한 미디어 슈퍼스타”라고 바라봤다. 

와이더플래닛은 기업 사이 거래(B2B) 위주의 사업구조를 보유했지만 상장 이후에는 기업과 개인 사이 거래(B2C)로 사업을 확대하려는 행보를 보이고 있다. 개인비식별 ID 35억 개를 소유했고 이 ID들을 종합해 가상 소비자 4300만 명을 추출했다.

와이더플래닛 전체 인력 94명 가운데 64명이 엔지니어인 기술중심 회사이기도 하다. 

홍 연구원은 “비식별데이터를 활용한 맞춤형 광고의 강화로 활용성이 낮던 유휴 지면들이 좋은 매체로 거듭나고 있다”며 “빅데이터 알고리즘을 활용하는 프로그래매틱 바잉(특정 사용자나 대상 그룹의 맞춤형 소비)이 급격하게 확대될 수 있다”고 바라봤다. 

이런 광고시장 변화를 바탕으로 와이더플래닛은 2021년에 연결기준으로 매출 353억 원, 영업이익 10억 원을 올릴 것으로 전망됐다. 2020년과 비교해 매출은 27.1% 늘어나고 영업수지는 흑자전환되는 수준이다. 

2022년에는 매출 451억 원, 영업이익 79억 원을 거둘 것으로 예상됐다. 2021년 실적 전망치와 비교해 매출은 28%, 영업이익은 672.1% 늘어나는 수치다.

홍 연구원은 “와이더플래닛은 클릭수/노출수(CTR)과 판매가격(CPC) 상승으로 2022년에 수익성이 급등할 것”이라며 “핵심인 모바일 플랫폼 매출액은 332억 원, PC플랫폼 매출액은 113억 원에 이를 수 있다”고 내다봤다. [비즈니스포스트 이규연 기자]

인기기사

한수원 체코 원전 수주에 웨스팅하우스 "동의 없이 불가능", CEZ "상황 주시" 김용원 기자
테슬라 4680 배터리 자체 생산 포기할 가능성, LG엔솔 수혜 전망 떠올라 김용원 기자
삼성전자 갤럭시 버즈3 프로 예정대로 24일 출시, “품질 검사 강화해 재점검” 류근영 기자
한화그룹 5개 계열사 'RSU 제도' 팀장까지 확대, "주인의식 강화 효과" 나병현 기자
[미디어토마토] 국민 54.1% “윤석열 탄핵소추 청원 청문회 개최에 찬성” 조장우 기자
한수원 체코 원전사업에 현지 전문가 회의적, "비용 증가와 기술분쟁 리스크" 김용원 기자
황주호 한수원 원전 수주 끝까지 챙긴다, "웨스팅하우스와 소송 합의 볼 것" 김홍준 기자
윤석열 탄핵청문회 입장하던 전현희 부상 당해, 정청래 “형사고발 검토” 김대철 기자
LG전자 칠러 신제품 터보 히트펌프, ‘올해의 에너지위너상’ 대상 수상 나병현 기자
두산에너빌리티 미국서 SMR 수주 기대 커져, 박정원 두산그룹 사업개편 주주 불만 잠재.. 신재희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