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과경제  경제일반

이인영 “제2의 독립운동인 경제기술 독립운동 불처럼 일어난다"

이규연 기자 nuevacarta@businesspost.co.kr 2019-08-01 11:36:05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일본 화이트리스트(수출심사 우대국)에서 한국이 빠진다면 전면적으로 대응하겠다는 강경한 태도를 보였다.

이 원내대표는 1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민주당 정책조정회의에서 “일본이 화이트리스트에서 한국을 배제해 경제보복을 노골화한다면 경제 전면전을 선포했다고 보고 모든 수단을 동원해 단호하게 대응하겠다고 분명히 경고한다”고 말했다.
 
<a href='https://www.businesspost.co.kr/BP?command=article_view&num=259561' class='human_link' style='text-decoration:underline' target='_blank'>이인영</a> “제2의 독립운동인 경제기술 독립운동 불처럼 일어난다"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1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민주당 정책조정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일본 정부는 2일 화이트리스트에서 한국을 제외하는 방안을 확정할 가능성이 높다고 전망되고 있다. 이는 한국 대법원의 강제 징용배상 판결에 따른 경제보복 조치로 여겨지고 있다.  

이를 놓고 이 원내대표는 “한국 정부와 국민은 정경분리 원칙의 훼손과 (일본의) 부당한 결정을 결코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이 원내대표는 일본이 화이트리스트에서 한국을 빼는 결정을 즉각 멈춰야 한다고 촉구했다. 

그는 “(일본이 결정을 강행한다면) 제2의 독립운동인 경제·기술 독립운동이 불처럼 일어날 것”이라고 말했다. 

이 원내대표는 일본의 경제보복에 대응하기 위해서라도 1일 국회 본회의에서 추가경정예산(추경)안을 처리해야 한다고 자유한국당에 촉구했다. 

그는 “한국당이 추경안을 ‘송곳심사’한다더니 경제 독립을 지원할 (소재·부품·장비의) 국산화 예산을 삭감해야 한다고 요구하고 있다”며 “본회의에서 추경 처리에 차질을 빚지 않도록 전향적 자세를 진심으로 요청한다”고 말했다.

이 원내대표는 “지금은 일본의 경제침략에 맞서 담대한 총력전에 나서야 하는 엄중한 시국”이라며 “일본 수출규제 대책 민관정협의회가 무역전쟁에서 일본에 맞서야 한다고 선포한 점이 추경안을 처리하는 과정에서도 지켜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일본 수출규제 대책 민관정협의회는 여야5당과 정부, 경제·노동단체 관계자들이 참여해 일본의 수출규제에 따른 대응방안을 협의하는 조직이다. 7월31일 첫 회의를 열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규연 기자]

인기기사

넥슨 블루아카이브 선정성 논란, 게임위 고무줄 기준에 이용자 불만 고조 임민규 기자
삼천당제약, 유럽에 '아일리아'의 바이오시밀러 690억 규모 공급 합의 임한솔 기자
현대로템 실적 3년 만에 환골탈태, '구원투수' 이용배 재신임에 무게 장은파 기자
[채널Who] 갑부들의 선택 소형모듈원전 격전, 두산에너빌리티 가치 뛴다 류근영 기자
KB증권 “LG전자 LG이노텍 LG엔솔, 애플 자동차 전략파트너로 부각” 조장우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