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화학·에너지

한화케미칼, 태양광 좋고 화학업황 회복돼 올해 실적 호조

강용규 기자 kyk@businesspost.co.kr 2019-04-12 11:25:35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한화케미칼이 태양광부문 수익성 확대와 기초소재부문의 업황 회복으로 올해 실적이 좋아질 것으로 전망됐다.

원민석 하이투자증권 연구원은 12일 “한화케미칼은 태양광부문에서 수익성이 큰 고효율제품의 생산 비중을 늘리고 있다”며 “기초소재부문도 주요 제품들의 업황이 개선되고 있다”고 파악했다.
 
한화케미칼, 태양광 좋고 화학업황 회복돼 올해 실적 호조
▲ 김창범 한화케미칼 대표이사 부회장.

한화케미칼은 효율이 낮은 다결정 태양광제품의 비중을 낮추는 대신 효율이 높은 단결정 태양광제품의 비중을 늘리고 있다.

2019년 안에 단결정 태양광 셀과 모듈의 생산 비중이 80%까지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동시에 한화케미칼은 올해 안에 하프셀 기술이 도입된 고부가제품의 비중도 30%에서 90%까지 높이고 있다.

하프셀 기술은 태양광 셀을 반으로 잘라 발전효율을 높이는 기술이다.

기초소재부문에서는 가성소다, 폴리염화비닐(PVC), 톨루엔디이소시아네이트(TDI) 등 주요 제품의 업황이 개선될 것으로 전망됐다.

가성소다와 폴리염화비닐은 신흥시장 인도에서 판매 전망이 밝은 것으로 파악됐다.

원 연구원은 “가성소다는 4월 안에 인도의 신규 수입 인증절차(BIS)를 통과해 판매가 재개될 것”이라며 “폴리염화비닐은 인도 회계연도가 끝나 재고를 축적하려는 수요가 늘어날 것”이라고 예상했다.

톨루엔디이소시아네이트는 최근 톨루엔디이소시아네이트-톨루엔 스프레드(톨루엔디이소시아네이트 가격에서 중간재료 톨루엔의 가격을 뺀 것)가 생산원가 수준인 1100달러에 근접하고 있다.

원 연구원은 “중소 규모 업체들이 공장 가동률을 낮추고 있는 가운데 2019년 완료되는 증설도 제한적”이라며 “톨루엔디이소시아네이트의 가격이 곧 반등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한화케미칼은 2019년 매출 10조1602억 원, 영업이익 4896억 원을 낼 것으로 전망됐다. 지난해보다 매출은 12.3%, 영업이익은 38.1% 늘어나는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강용규 기자]

인기기사

최태원 변호인단 "결혼파탄 2019년이라면 왜 2024년까지 재산 기여 계산했나", 재.. 나병현 기자
HD현대중공업, 필리핀 3200톤 초계함 1번함 ‘미겔 말바르함’ 진수 김호현 기자
삼성전자 낮은 3나노 수율에 '엑시노스2500' 출시 무산?, 대만 연구원 "퀄컴·TS.. 나병현 기자
SK하이닉스 HBM 수율 선두, 외신 "삼성전자 엔비디아 공급이 추격에 관건" 김용원 기자
유진투자 “가스공사 목표주가 상향, 대왕고래 기대감 연말까지 지속” 이상호 기자
태영건설 워크아웃 '핵심' 에코비트 매각 흥행 조짐, 반포 PF도 정상화 기대 류수재 기자
HD현대 영국 방산 경제사절단 접견, “영국과 방산 장기 협력” 류근영 기자
마이크론 실적발표 앞두고 증권가 기대 커져, 삼성전자 SK하이닉스에 청신호 김용원 기자
“중국 LFP 배터리가 삼원계보다 환경친화적” 주장 나와, 니켈 코발트 채굴 과정 환경.. 이근호 기자
쿠팡 공정위 향한 ‘강한 대응’, 법조계 이력 강한승의 자신감에 쏠리는 눈 남희헌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