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전자·전기·정보통신

엔비디아 GPU '블랙웰'에 삼성전자 HBM 승인 고전, 마이크론에 반사이익

김용원 기자  2024-07-10 10:56:52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엔비디아 GPU '블랙웰'에 삼성전자 HBM 승인 고전, 마이크론에 반사이익
▲ 삼성전자가 엔비디아 블랙웰 GPU와 사용되는 HBM3E 품질 승인에 어려움을 겪으며 마이크론이 반사이익을 볼 것으로 전망됐다. <그래픽 비즈니스포스트>
[비즈니스포스트] 엔비디아가 출시를 앞둔 신형 그래픽처리장치(GPU) ‘블랙웰’ 시리즈에 삼성전자가 고대역 메모리(HBM) 공급 비중을 높이기 어려울 것으로 전망됐다.

삼성전자가 엔비디아에 신형 HBM3E 반도체 품질 승인을 받는 데 고전하며 경쟁사인 마이크론이 반사이익을 볼 가능성이 높아졌다.

10일 투자전문지 배런스에 따르면 키뱅크캐피털은 보고서를 내고 “엔비디아 인공지능(AI) 반도체 성장이 마이크론을 비롯한 관련 종목에도 수혜로 반영될 것”이라고 바라봤다.

키뱅크캐피털은 최근 공급망 상황을 점검한 결과 엔비디아 H100 등 ‘호퍼’ 시리즈 인공지능 GPU 수요가 둔화하는 추세는 확인되지 않았다고 전했다.

엔비디아가 하반기 출시를 앞둔 차세대 블랙웰 GPU 잠재 수요도 강력한 수준으로 추정됐다.

블랙웰 GPU는 구동 성능과 전력효율이 모두 이전작 대비 크게 개선될 것으로 예상된다.

키뱅크캐피털은 미국 메모리반도체 기업 마이크론이 블랙웰 출시에 큰 수혜를 볼 기업이라고 제시했다.

HBM 공급 비중을 늘릴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블랙웰 시리즈에는 새 규격의 HBM3E 반도체가 활용되는데 마이크론은 일찌감치 해당 제품을 양산하고 엔비디아에서 품질 승인을 받았다.
 
엔비디아 GPU '블랙웰'에 삼성전자 HBM 승인 고전, 마이크론에 반사이익
▲ 마이크론 HBM3E 홍보용 이미지.
다만 삼성전자는 엔비디아에서 승인을 받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어 블랙웰 출시에 따른 수혜를 보기 어려울 것으로 전망됐다.

키뱅크캐피털은 “삼성전자가 블랙웰에서 의미 있는 수준의 공급 점유율을 확보할 가능성은 낮다”며 “이는 마이크론의 점유율 상승에 반사이익으로 돌아올 것”이라고 내다봤다.

SK하이닉스 역시 블랙웰에 HBM3E 공급 물량을 다수 책임지며 수혜를 볼 것으로 예상된다.

키뱅크캐피털은 엔비디아 목표주가를 기존 130달러에서 180달러로, 마이크론 목표주가를 160달러에서 165달러로 상향해 내놓았다.

9일 미국 증시에서 엔비디아 주가는 131.38달러, 마이크론 주가는 131.14달러로 장을 마감했다. 김용원 기자

인기기사

한수원 체코 원전 수주에 웨스팅하우스 "동의 없이 불가능", CEZ "상황 주시" 김용원 기자
테슬라 4680 배터리 자체 생산 포기할 가능성, LG엔솔 수혜 전망 떠올라 김용원 기자
삼성전자 갤럭시 버즈3 프로 예정대로 24일 출시, “품질 검사 강화해 재점검” 류근영 기자
한화그룹 5개 계열사 'RSU 제도' 팀장까지 확대, "주인의식 강화 효과" 나병현 기자
[미디어토마토] 국민 54.1% “윤석열 탄핵소추 청원 청문회 개최에 찬성” 조장우 기자
한수원 체코 원전사업에 현지 전문가 회의적, "비용 증가와 기술분쟁 리스크" 김용원 기자
황주호 한수원 원전 수주 끝까지 챙긴다, "웨스팅하우스와 소송 합의 볼 것" 김홍준 기자
윤석열 탄핵청문회 입장하던 전현희 부상 당해, 정청래 “형사고발 검토” 김대철 기자
LG전자 칠러 신제품 터보 히트펌프, ‘올해의 에너지위너상’ 대상 수상 나병현 기자
두산에너빌리티 미국서 SMR 수주 기대 커져, 박정원 두산그룹 사업개편 주주 불만 잠재.. 신재희 기자

댓글 (2)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제스
It has been saying that what goes around, comes around..   (2024-07-11 09:46:57)
박종배
한미꺼 쓰라고 제발 그넘의 삼성이라는 자존심인가? 아니면 아직도 스스로 뭐든 다할수있다는 교만인가? 그렇게 끝까지 가봐라 누가 손해인가? 언젠간 되겠지 그치만 그땐 이미 경쟁 업체는 저만치 앞에 있을 것이다 모든걸 다하는 팔방미인은 한우물만 파는 이를 이길수가 결코 없다 삼성이 날고 기어봐야 한우물만 파는 TSMC를 이길수 없듯이   (2024-07-10 19:46: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