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중공업·조선·철강

한화오션 원유운반선 3척 수주 임박, 오만과 그리스 선사에 2026년 인도

류근영 기자  2024-06-17 16:15:13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비즈니스포스트] 한화오션이 초대형 원유운반선(VLCC) 3척 수주를 앞둔 것으로 파악됐다. 

조선·해운매체 스플래시247은 17일 오만 국영 선사 아시아드(Asyad)와 그리스 선사 찬드리스(Chandris)가 한화오션의 선박 건조공간(슬롯)을 확보했다고 보도했다. 
 
한화오션 원유운반선 3척 수주 임박, 오만과 그리스 선사에 2026년 인도
▲ 한화오션이 초대형 원유운반선(VLCC) 3척 수주를 앞둔 것으로 파악됐다. 

올해 초 한화오션은 2026년 하반기에 인도하는 일정으로 VLCC 슬롯에 대한 마케팅을 진행했다.

한국과 중국의 주요 조선사들이 2028년 인도 일정으로 마케팅을 진행하고 있는 것에 비해 2년 앞선 일정이다. 

선박 중개업체들에 따르면 한화오션이 건조할 VLCC는 탈황장비가 장착된 것으로 32만중량톤수(DWT) 규모다. 아시아드가 2척, 찬드리스가 1척 주문한 것으로 파악된다. 1척당 가격은 1억2800만 달러다. 

특히 찬드리스의 VLCC 주문은 16년 만에 처음이다. 류근영 기자

인기기사

한수원 체코 원전사업에 현지 전문가 회의적, "비용 증가와 기술분쟁 리스크" 김용원 기자
두산에너빌리티 미국서 SMR 수주 기대 커져, 박정원 두산그룹 사업개편 주주 불만 잠재.. 신재희 기자
최태원의 'SK온 살리기' 위한 합병 묘수, 배터리 장기침체 땐 그룹 전체 타격 신재희 기자
윤석열 탄핵청문회 입장하던 전현희 부상 당해, 정청래 “형사고발 검토” 김대철 기자
영화 '인사이드 아웃2' 6주 연속 1위로 독주체제 지속, OTT '돌풍' 1위 사수 김예원 기자
SK하이닉스 HBM 남다른 수익률, 2분기도 삼성전자 반도체 영업이익 넘나 나병현 기자
[한국갤럽] 윤석열 지지율 29%, 정당지지 국힘 35% 민주 27% 혁신당 8% 조충희 기자
마이크로소프트 클라우드 서비스 장애, 세계 곳곳에서 공항 은행 통신대란 정희경 기자
TSMC 2나노 이하 파운드리 기술도 우위 자신, 삼성전자·인텔 추격 적극 견제 김용원 기자
메타 더 가벼운 안경형 확장현실(XR) 기기 개발 나서, 레이밴 모기업 지분 취득 김호현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