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자동차·부품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2분기 중국 봉쇄 영향에 영업이익 6% 줄어

장은파 기자 jep@businesspost.co.kr 2022-08-02 15:51:53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비즈니스포스트]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가 2분기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과 중국의 코로나19 봉쇄 등으로 영업이익이 감소했다.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는 2022년 2분기 연결기준으로 매출 2조399억 원, 영업이익 1752억 원을 거뒀다고 2일 밝혔다. 2021년 2분기보다 매출은 12.9% 증가했고 영업이익은 6.3% 줄었다.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2분기 중국 봉쇄 영향에 영업이익 6% 줄어
▲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가 2022년 2분기 연결기준으로 매출 2조399억 원, 영업이익 1752억 원을 거뒀다고 2일 밝혔다. 사진은 대성 유성구에 있는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R&D센터 테크노돔.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는 “원자재 가격 상승, 글로벌 물류대란 등 어려운 경영환경 속에서도 고부가가치 제품 비중 확대 및 효과적인 판매 가격 운용을 통해 2분기 매출 증가를 이뤄냈다”고 설명했다.

상대적으로 가격대가 높은 18인치 이상 고인치 승용차용 타이어 판매비중은 2분기 39.1%로 집계됐다. 2021년 2분기보다 1.1%포인트 확대됐다.

특히 중국시장에서 고인치 승용차용 타이어 판매비중이 대폭 늘어났다.

중국 시장의 18인치 이상 고인치 승용차용 타이어 판매 비중은 51.8%로 1년 전보다 11.5%포인트 증가했다.

다만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과 중국 지역 코로나19 봉쇄 및 인플레이션 등의 영향으로 영업이익이 줄었다.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관계자는 “하반기 불확실한 글로벌 타이어 시장 속에서도 2022년 매출 전년 대비 두 자릿수 이상의 증가와 18인치 이상 고인치 승용차용 타이어 판매 비중 42% 달성, 전기차 시장 선점을 목표를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장은파 기자

인기기사

[모닝컨설트] 윤석열 지지율 19%, 세계 22개국 지도자 중 가장 낮아 임도영 기자
삼성전자 파운드리에 기회 오나, 애플과 TSMC 반도체 동맹 균열 조짐 나병현 기자
[데이터리서치] 윤석열 지지율 33.4%, 비속어 논란 대처 부적절 75.8% 김대철 기자
[조원씨앤아이] 윤석열 지지율 다시 20%대로, 비속어 사과 필요 70.8% 김남형 기자
[미디어토마토] 윤석열 지지율 32.8%, ‘바이든’ 58.7% ‘날리면’ 29.0% 김대철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