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정치·사회
양자대결, 이재명 35.4%-윤석열 37.1% 이재명 34.6%-홍준표 35.9%
임민규 기자  mklim@businesspost.co.kr  |  2021-10-18 11:52:27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통령선거후보가 다음 대통령선거 가상 양자대결에서 국민의힘 윤석열, 홍준표 예비후보와 각각 오차범위 안에서 경쟁을 펼치는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가 18일 발표한 가상 양자대결 조사결과 이 후보와 윤 후보가 맞붙었을 때 지지율은 이 후보 35.4%, 윤 후보 37.1%로 조사됐다. 
 
▲  (왼쪽부터) 윤석열 국민의힘 후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 홍준표 국민의힘 후보.

이 후보와 홍 후보의 가상대결에서는 이 후보 34.6%, 홍 후보 35.9%로 집계됐다.

이 후보와 윤 후보, 이 후보와 홍 후보 사이의 지지율 차이는 각각 1.7%포인트, 1.3%포인트로 모두 오차범위인 ±3.1%포인트 안이다.

가상 다자대결에서 이 후보와 윤 후보는 팽팽한 접전을 펼치고 있는 셈이다.

이 후보, 윤 후보, 심상정 정의당 후보,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를 포함한 다자대결에서는 윤 후보가 32.9%, 이 후보가 32.0%, 안 대표가 3.5%, 심 후보가 3.2%, 김 전 부총리가 1.2%의 지지를 얻었다.

반면 국민의힘 후보로 홍 후보를 넣고 물었을 때는 이 후보가 31.5%의 지지를 얻어 27.5%의 지지를 받은 홍 후보를 오차범위 밖에서 앞서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번 조사는 TBS 의뢰에 따라 전국 만18세 이상 1003명을 대상으로 15~16일 실시됐다. 응답률은 6.8%,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포인트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나 한국사회여론연구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임민규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이준석 윤석열과 거리두기 통해 무얼 얻으려 하나, 정치적 위상 갈림길
·  제주항공 코로나19 재확산에 인고의 시간 계속, 화물 확대로 버티기 
·  국내증시 오미크론에 위기감 커져, 국민연금 12월 산타랠리 주역 될까
·  한앤컴퍼니 한온시스템 투자금 회수 눈앞, 업황 탓 주가 하락은 아쉬워
·  광주를 미래차 허브도시로, 이용섭 친환경차부품 클러스터 가동
·  현대차 새 노조 강성인가 실리인가, 하언태 노조와 전기차 생산 풀어야
·  카카오페이 시총에서 카카오뱅크 넘어설까, 보호물량 해제가 첫 고비
·  퀄컴 4나노 미세공정 반도체 경쟁 열어, 삼성전자 파운드리기술 시험대
·  에디슨모터스 쌍용차 인수 완주할까, 강영권 산업은행 없는 플랜B 열쇠
·  LG에너지솔루션 기업가치 스스로 보수적 산정, 권영수 공모주 흥행부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