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소비자·유통

CJ제일제당 주식 매수의견 유지, "국내외 가공식품 하반기도 호조"

박혜린 기자 phl@businesspost.co.kr 2021-08-23 07:56:43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CJ제일제당 주식 매수의견이 유지됐다.

올해 하반기 국내와 해외 가공식품부문이 호조를 보이며 실적 증가세가 지속할 것으로 전망됐다.
 
CJ제일제당 주식 매수의견 유지, "국내외 가공식품 하반기도 호조"
▲ 최은석 CJ제일제당 대표이사.

조미진 NH투자증권 연구원은 23일 CJ제일제당 목표주가 70만 원, 투자의견 매수(BUY)를 유지했다.

직전 거래일인 20일 CJ제일제당 주가는 42만6천 원에 거래를 마쳤다.

조 연구원은 “CJ제일제당은 하반기 국내와 해외 식품부문 매출이 늘어나며 실적 증가흐름을 견인할 것으로 전망된다”며 “하반기 실적에 제품 가격 인상효과가 본격적으로 반영되면서 식품부문 수익성도 좋아질 것이다”고 내다봤다.

CJ제일제당은 3분기에 코로나19 관련 상황과 추석 성수기 등으로 가공식품부문 매출에 수혜를 입을 것으로 예상됐다. 

미국에서도 가공식품부문의 본격적 성장이 기대된다. CJ제일제당은 미국에서 비비고만두와 슈완스 제품의 입점 매장이 크게 늘어나고 있고 제품 다각화 등으로 경쟁기업들과 점유율 격차를 줄이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CJ제일제당은 바이오부문도 과거와 달리 제품 포트폴리오를 튼튼히 구축하고 있는 것으로 평가됐다.

조 연구원은 “바이오부문은 판매량 감소와 스팟가격 하락 등으로 수익성이 낮아질 우려가 있다”면서도 “다만 CJ제일제당은 그동안 바이오부문에서 라이신 등 비중을 줄이고 고마진 제품이 비중을 늘리면서 기초체력을 확연하게 개선했고 중장기적으로 친환경 바이오소재 개발부문(화이트바이오)사업을 확대하며 미래 성장동력을 확보하고 있다”고 바라봤다.

CJ제일제당은 2021년 연결기준으로 매출 25조6920억 원, 영업이익 1조6250억 원을 낼 것으로 전망됐다. 2020년과 비교해 매출은 6%, 영업이익은 19.6% 늘어나는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박혜린 기자]

인기기사

삼성전자 파운드리에 기회 오나, 애플과 TSMC 반도체 동맹 균열 조짐 나병현 기자
[모닝컨설트] 윤석열 지지율 19%, 세계 22개국 지도자 중 가장 낮아 임도영 기자
[미디어토마토] 윤석열 지지율 32.8%, ‘바이든’ 58.7% ‘날리면’ 29.0% 김대철 기자
석면이 낳은 악몽 '중피종', HLB 세계 최초 세포치료제로 해법 찾는다 임한솔 기자
우리 지역 시도지사는 어디에 투자했나, 광역단체장 보유 주식 살펴보니 임도영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