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정치·사회
미국 코로나19 하루 확진 10만 명대 지속, 영국 3만 명 육박
신재희 기자  JaeheeShin@businesspost.co.kr  |  2021-08-10 10:33:25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미국에서 코로나19 하루 신규 확진자 수가 10만 명대를 유지했다.

글로벌 통계사이트 월드오미터를 보면 미국에서 9일(이하 현지시각) 신규 확진자는 10만2356명, 사망자는 325명 발생했다. 전날 10만4088명에서 1732명 줄었다.
 
▲ 미국 시민들이 8월3일 워싱턴DC 시내에서 마스크를
쓴 상태로 횡단보도를 걷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시각 10일 오전 10시44분 기준 미국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3678만461명, 누적 사망자는 63만3798명으로 집계됐다.

인도(인구 13억9천만 명)의 신규 확진자는 2만7429명, 사망자는 376명 나왔다. 누적 확진자는 3199만7017명, 누적 사망자는 42만8715명으로 집계됐다.

브라질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는 전날보다 1400명 줄어 1만 명대로 집계됐다.

브라질(인구 2억1421만 명)의 하루 신규 확진자는 1만2471명, 사망자는 237명으로 조사됐다. 브라질의 누적 확진자는 2017만8143명, 누적 사망자는 56만3707명이다.

영국(인구 6827만 명)의 하루 신규 확진자는 2만7429명, 사망자는 37명으로 집계됐다. 누적 확진자는 609만4243명, 누적 사망자는 13만357명이다. 영국은 사회적 거리두기 등 방역활동을 사실상 중단한 상태다.

프랑스(인구 6543만 명)의 신규 확진자는 5775명, 사망자는 68명으로 조사됐다. 프랑스의 누적 확진자는 631만0933명, 누적 사망자는 11만2288명이다.

이탈리아(인구 6036만 명)의 신규 확진자는 4200명, 사망자는 22명으로 집계됐다. 누적 확진자는 440만0617명, 누적 사망자는 12만8242명이다.

터키(인구 8533만 명)의 신규 확진자는 2만3731명, 사망자는 117명으로 집계됐다. 누적 확진자는 594만2271명, 누적 사망자는 431만5487명이다.

러시아(1억4600만 명)에서는 하루 신규 확진자 2만2160명, 사망자 769명이 발생했다. 누적 확진자는 646만9910명, 누적 사망자는 16만5650명이다.

코로나19 확진자 통계 사이트 월드오미터를 보면 10일 한국시각 오전 10시44분 기준 세계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2억409만8545명, 누적 사망자는 431만5487명으로 집계됐다. 완치 판정을 받은 사람은 1억8327만6380명이다. [비즈니스포스트 신재희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채널Who] 카카오 사회공헌 3억, 김범수 사회적 책임 없이 생태계 없다
·  쌍용차 인수기업 29일 윤곽 나타날 듯, 자금 증빙이 승부 가를 변수
·  전기요금 4분기에는 8년 만에 오르나, 한국전력 23일 요금 발표
·  LG유플러스 구독서비스로 집토끼 지키기 초점, 황현식 VIP 만족에 집중
·  일진머티리얼즈 유럽 북미로, 양점식 대만기업 제치고 동박 세계 1위로
·  카카오 플랫폼 규제 칼날 앞에, 김범수 플랫폼 전략 어떻게 뜯어 고치나
·  롯데제과 건강 더해야 살 수 있다, 민명기 설탕 없는 과자 연구 전력투구
·  현대그린푸드 케어푸드 성장 가능성 확인, 박홍진 연령대별 제품 다양화
·  마켓컬리 상장 전 오픈마켓으로 더 키운다, 김슬아 적자 감당할 수 있나
·  대형주 추석 뒤에는 다시 힘 쓸까, 네이버 카카오 반등할지 시선 몰려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