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소비자·유통

롯데하이마트 주식 매수의견 유지, "폭염으로 에어컨 매출 급증"

은주성 기자 noxket@businesspost.co.kr 2021-08-06 09:12:50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롯데하이마트 주식 매수의견이 유지됐다.

폭염으로 에어컨 등 냉방가전 매출이 급증해 실적이 개선될 것으로 예상됐다.
  
롯데하이마트 주식 매수의견 유지, "폭염으로 에어컨 매출 급증"
▲ 황영근 롯데하이마트 대표이사.

이진협 유안타증권 연구원은 6일 롯데하이마트 목표주가 4만6천 원, 투자의견 매수(BUY)를 유지했다.

5일 롯데하이마트 주가는 3만54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이 연구원은 "7월부터 나타난 폭염으로 에어컨 등 냉방가전 매출이 폭등하고 있다"며 "이와 같은 수요는 8월까지 이어질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고 내다봤다.

롯데하이마트의 7월 에어컨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00% 정도 늘어난 것으로 파악된다. 2019년 7월과 비교해도 75% 늘어난 수치다.

롯데하이마트는 올해 3분기 개별기준으로 매출 1조1973억 원, 영업이익 753억 원을 거둘 것으로 예상됐다. 지난해 3분기보다 매출은 14.3%, 영업이익은 34.8% 증가하는 것이다.

판촉활동 부담이 이어지고 있지만 에어컨 매출을 통해 이를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됐다.

이 연구원은 "2분기에 나타난 판촉활동 부담이 3분기에도 지속될 수 있지만 에어컨은 GPM(매출총이익률)이 높은 카테고리인 만큼 이를 충분히 상쇄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고 바라봤다.

롯데하이마트는 2021년 개별기준으로 매출 4조1196억 원, 영업이익 1613억 원을 거둘 것으로 전망됐다. 2020년과 비교해 매출은 1.7%, 영업이익은 0.1% 늘어나는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은주성 기자]

인기기사

[데이터리서치] 윤석열 지지율 33.4%, 비속어 논란 대처 부적절 75.8% 김대철 기자
[조원씨앤아이] 윤석열 지지율 다시 20%대로, 비속어 사과 필요 70.8% 김남형 기자
신풍제약, 폴란드에서 코로나19 치료제 ‘피라맥스’ 임상3상 승인받아 임한솔 기자
삼성전자와 논의 앞둔 ARM '중립성' 강조, “우리는 반도체업계 스위스” 김용원 기자
르노코리아 QM6 후속모델 시급, 토레스 스포티지에 밀려 위상 흔들 장은파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