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비즈니스
포스코건설 강남에서 '더샵' 가치 키우기, 한성희 리모델링 큰 판 대비
안정문 기자  question@businesspost.co.kr  |  2021-08-01 07:30:00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포스코건설이 서울 개포럭키아파트의 소규모 재건축사업 수주에 공을 들일 것으로 보인다.

한성희 포스코건설 대표이사 사장은 지난해 수주했던 서울 신반포21차에 더해 강남권에서 도시정비 수주실적을 늘려야 한다는 판단을 내린 것으로 파악된다.
 
한성희 포스코건설 대표이사 사장.

1일 포스코건설의 안팎의 말을 종합하면 기존에 포스코건설의 주요 먹거리였던 리모델링시장까지 대형건설사들이 진입하는 등 갈수록 시장이 치열해지고 있어 포스코건설이 경쟁력을 이어가기 위해서는 아파트 브랜드인 '더샵'의 가치를 강화하는 일이 중요해졌다.

이에 따라 포스코건설은 개포럭키아파트가 비록 소규모 재건축사업이지만 강남의 주요 입지에 있어 현장설명회가 열리기 이전부터 입찰에 참여하겠다는 뜻을 보이는 등 한성희 사장은 수주에 강한 의지를 내보이고 있다.

개포럭키아파트 재건축조합은 2일 현장설명회 열고 9월13일 입찰을 마감한다는 계획을 내놨다.

개포럭키아파트는 1986년 준공된 2개동, 128가구 규모의 소규모 단지지만 강남 8학군 지역이다.

개포럭키아파트 재건축 계획안은 7월23일 서울시 심의를 통과했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소규모 재건축사업으로 사업성은 그리 높지 않지만 신반포21차에 이어 더샵 브랜드의 강남, 서초지역 진출의 추가적 교두보 역할을 할 수 있는 개포럭키아파트 수주를 위해 적극적으로 이 사업 수주에 임하고 있다"며 "최상의 조건을 조합원에게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포스코건설이 이 곳을 수주하게 되면 이후 인근에서 추가 수주도 노려볼 수 있다. 개포럭키아파트 옆으로는 개포한신아파트가 9년 만에 재건축사업 시행인가를 준비하고 있다.

한 사장이 포스코건설의 강남권 수주를 확대하기 위해 적극적으로 움직이는 데에는 치열해지고 있는 리모델링시장의 상황이 영향을 미쳤을 것으로 보인다.

지난해까지만 해도 포스코건설 이외의 10대 건설사는 리모델링사업에 크게 관심을 두지 않았지만 도시정비사업에서 재건축이나 재개발사업이 강한 규제로 계속 줄어들자 대신 리모델링시장의 규모가 커지고 10대 건설사의 경쟁도 치열해지고 있다.

한 사장이 강남권에서 소규모 재건축이라도 일감을 확대면서 '더샵'의 가치를 강화해 나가야 포스코건설이 기존에 리모델링시장에서 확보했던 강한 경쟁력을 계속 이어나갈 수 있다는 판단이 깔려있을 수 있는 것이다.

포스코건설은 개포우성9차와 가락쌍용1차의 리모델링 등 서울 강남권에서 리모델링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수도권에서도 분당과 광교 등 집값이 높은 지역을 중심으로 리모델링사업을 확대하고 있다.

한 사장은 '더샵'이 주요 입지에서 계속 이름을 올려야 앞으로 분당, 일산, 산본 등 1기 신도시를 중심으로 나올 대규모 리모델링사업 수주전에서도 유리한 위치에 설 수 있다고 판단했을 수 있다.

포스코건설은 산본 신도시에서 개나리주공13단지 리모델링사업 수주를 준비하고 있는 등 1기 신도시의 움직임을 주목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포스코건설은 2012년부터 발빠르게 리모델링사업을 펼쳐왔고 국내 주요건설사 가운데 유일하게 리모델링영업그룹을 두고 관리할 만큼 강한 경쟁력을 이어왔다. [비즈니스포스트 안정문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삼성전자 인공지능 반도체 갈고닦아, 시스템반도체 도약의 강력한 발판
·  삼성전자 갤럭시S22울트라에 S펜 내장하나, 갤럭시노트 후계자 가능성
·  [채널Who] 기업들은 왜 메타버스에 열광하나, 메타버스의 특징 5C
·  대한항공의 아시아나항공 인수합병 놓고 일부 국가에서 우려 나타내
·  SKC 화학에서 첨단소재로 대변신, 이완재 메이저 소재기업 앞으로
·  MZ세대 투자 향한 관심 뜨겁다, 증권사 고객잡기 아이디어 짜내기
·  현대건설기계 신흥시장 공들여 수확, 공기영 중국 부진의 대안 마련
·  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 폐암 신약 진척, 이정규 기술수출 혹 독자개발
·  삼성중공업 수주목표 달성 더뎌, 정진택 건조가격 협상은 유리해져
·  현대차 로봇사업 확대에 전방위적 속도전, '젊은피' 현동진 선봉 맡아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