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장과머니  특징주

삼성SDI 삼성전기 주가 6%대 급등, 삼성전자 삼성SDS도 강세

김디모데 기자 Timothy@businesspost.co.kr 2020-02-11 15:52:58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삼성SDI와 삼성전기 주가가 6%대 급등했다.

삼성전자와 삼성SDS도 오르며 삼성그룹 전자계열사 주가가 모두 상승했다.
 
삼성SDI 삼성전기 주가 6%대 급등, 삼성전자 삼성SDS도 강세
▲ 전영현 삼성SDI 대표이사 사장(왼쪽)과 경계현 삼성전기 대표이사 사장 내정자.

11일 삼성SDI 주가는 전날보다 2만1500원(6.69%) 오른 34만3천 원에 거래를 마쳤다. 2거래일 연속 상승하며 사상 최고 수준으로 주가가 치솟았다.

삼성SDI 주가는 전날보다 3500원(1.09%) 오른 32만5천 원에 장을 출발했다. 한때 35만1천 원으로 장중 52주 신고가를 새로 쓰기도 했다.

삼성SDI가 에코프로비엠과 차세대 배터리소재 생산을 위한 합작법인을 설립하기로 하면서 주가가 힘을 받았다. 이날 에코프로비엠 주가도 전날보다 12.31% 오르며 강세를 보였다.

삼성전기 주가는 전날보다 8천 원(6.02%) 오른 14만1천 원에 거래를 마쳤다. 삼성전기 주가는 3거래일 만에 반등에 성공했다.

주가는 1천 원(0.75%) 오른 13만4천 원에 장을 출발했다. 한때 14만1500원으로 장중 52주 신고가를 다시 썼다.

삼성전자 주가는 5만9900원으로 전날보다 0.34% 올랐다. 삼성SDS 주가는 19만9500원으로 전날보다 0.50% 상승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디모데 기자]

인기기사

글로벌 챗GPT 열풍, KT SK텔레콤 개발 한국형 챗봇 어디까지 왔나 나병현 기자
[채널Who] 포스코케미칼 롯데케미칼, 전고체 배터리 음극재 개발 '착착' 류근영 기자
[백브리핑] '국민차' 자리잡은 37세 그랜저, 해외에서는 왜 인기가 없을까 허원석 기자
주류업계도 '헬시플레저' 열풍, 하이트진로 롯데칠성음료 '다운' 대결 신재희 기자
삼성전자 부사장 조성대 "갤럭시S23 카메라 최대 강점은 야간촬영" 윤휘종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