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과경제  경제일반

여성경제단체들 “박영선은 여성 중소벤처정책 답보 해결할 적임자”

조장우 기자 jjw@businesspost.co.kr 2019-03-24 11:55:14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한국여성경제인협회와 한국여성벤처협회가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후보자를 놓고 환영했다.

두 단체는 24일 입장문을 내고 “박 후보자는 개혁성향과 정책 전문성을 두루 갖추고 그동안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 친화적 법안 및 정책 수립에 앞장서 왔다”며 “여성 중소벤처기업 관련 정책의 답보상태를 해결할 적임자”라고 밝혔다.
 
여성경제단체들 “박영선은 여성 중소벤처정책 답보 해결할 적임자”
▲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후보자.

박 후보자가 여성 고용을 촉진하고 여성기업을 활성화하기 위한 정책들의 실효성을 높일 것으로 기대했다.

두 단체는 “여성의 일자리 마련과 경력단절여성의 재취업, 여성 스타트업 활성화를 통한 여성 경제활동의 촉진이 절실한 시점”이라며 “박 후보자가 여성 중소벤처와 관련한 정책을 더욱 추진력 있게 실행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두 단체는 “여성 중소벤처기업계도 박 후보자가 취임하면 대한민국 여성의 경제적 자립과 활동을 촉진하기 위해 적극 협력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문재인 대통령은 8일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의원을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후보자로 지명했다.

박 후보자는 “중소벤처기업부를 담당할 기회를 얻는다면 중소기업과 대기업이 21세기 대한민국에서 상생할 수 있는 방법과 우리나라 경제구조를 바꿀 수 있는 방안 마련에 더욱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박 후보자는 2012년 19대 국회부터 20대 국회가 열리고 있는 2019년 3월 현재까지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장우 기자]

인기기사

"제페토가 메타 뛰어넘었다", 네이버 SK텔레콤 메타버스 성과에 외신 주목 김용원 기자
세계 첫 마이크로바이옴 치료제 나와, 스위스 페링의 '레비요타'가 주인공 임한솔 기자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 무서운 기세, 일동제약 '조코바' 방파제 되나 임한솔 기자
NH투자 "솔브레인 목표주가 상향, 삼성전자 3나노 반도체 양산 수혜" 나병현 기자
신동빈 롯데그룹 인사 '새 판' 짜나, 돌발변수에 쇄신 필요성 높아져 남희헌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