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 기후경쟁력포럼
2024 기후경쟁력포럼
기업과산업  인터넷·게임·콘텐츠

쏘카 500억 새로 투자받아, 이재웅 "쏘카와 타다 성공적 안착"

이정은 기자 jelee@businesspost.co.kr 2019-01-15 12:28:31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국내 최대 차량공유 서비스 제공업체 ‘쏘카’가 500억 원 규모의 신규 투자를 유치했다. 

쏘카는 실리콘밸리 기반의 벤처캐피털(VC) 알토스벤처스 등 4곳으로부터 500억 원 규모의 투자를 받았다고 15일 밝혔다. 
쏘카 500억 새로 투자받아, <a href='https://www.businesspost.co.kr/BP?command=article_view&num=131417' class='human_link' style='text-decoration:underline' target='_blank'>이재웅</a> "쏘카와 타다 성공적 안착"
이재웅 쏘카 대표.


이번 투자에는 알토스벤처스, KB인베스트먼트, 스톤브릿지벤처스, 소프트뱅크벤처스가 참여했다.

쏘카는 이번 투자 유치를 통해 인프라를 확대하고 서비스 품질을 강화한다. 또 연구·개발(R&D)투자를 통해 새로운 모빌리티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을 세웠다.  

공유 트렌드가 확산되면서 차량 구매가 줄고 이동 서비스 이용이 증가하는 추세를 볼 때 향후 국내 모빌리티시장 규모가 크게 확대될 것이라는 전망된다.

이런 추세에서 쏘카의 운영 노하우와 인프라, 지속적 모빌리티 서비스 제공 등이 투자자들에게 높게 평가받았다.

이번 투자를 받은 것은 지난해 4월 600억 원의 투자를 받은 지 9개월 만이다. 쏘카의 자회사 VCNC가 ‘타다’ 서비스를 성공적으로 안착하면서 투자도 연이어 성공적으로 유치하고 있다. 

쏘카는 설립한지 7년 만에 1만1천 대 차량과 450만 명의 회원을 확보하는 등 차량공유 분야에서 1위 기업으로 성장했다. 

이재웅 쏘카 대표는 “쏘카와 타다는 사람들이 차를 소유하지 않고도 편하게 이동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면서 “내 차가 없이도 사람들의 상황에 맞는 이동수단이 최적화돼 제공될 수 있도록 국내 모빌리티 플랫폼 인프라와 기술 기반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정은 기자]

인기기사

하이투자 “삼성전자 목표주가 하향, 올해도 HBM 사업에서 경쟁사에 밀릴 것” 김바램 기자
마이크론 SK하이닉스와 HBM3E 메모리에서 "양강체제 구축" 평가 나와 김용원 기자
미국 FDA 고배에도 중단없다, 유한양행 HLB 올해 미국에 항암제 깃발 꽂는다 장은파 기자
대만언론 삼성전자 '3나노 엑시노스'에 부정적 평가, "퀄컴에 밀릴 것" 김용원 기자
애플 인공지능 반도체에 TSMC 2나노 파운드리 활용 전망, 경영진 비밀 회동 김용원 기자
충주-문경 고속철도 시대 열린다, '조선의 동맥' 영남대로 입지 찾을까 김홍준 기자
대우건설 체코 시작으로 동유럽 원전 공략, 백정완 현지서 기술력 입증 '총력' 류수재 기자
머스크 메탄올 컨테이너선 중국 발주 돌연 연기, 조선 3사 기술 우위 재확인 김호현 기자
중국 탄소포집 특허 수 미국의 3배 규모로 세계 1위, 기술 완성도도 우위 평가 이근호 기자
LG디스플레이도 폴더블 대중화 올라타나, 애플 참전에 반등 기대감 '업' 나병현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