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건설

SK건설, 칠레 12억달러 석탄화력발전소 수주

장윤경 기자 strangebride@businesspost.co.kr 2014-11-13 18:08:21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SK건설이 칠레에서 발전용량 기준으로 최대 규모의 석탄화력발전소 건설사업을 수주했다.

SK건설은 총공사비 12억 달러 규모의 칠레 석탄화력발전소 건설사업 계약을 칠레 민간발전사 이시엘과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이시엘은 유럽 최대의 민간 발전사업자인 지디에프 수에즈의 자회사다.

  SK건설, 칠레 12억달러 석탄화력발전소 수주  
▲ 조기행 SK건설 사장(왼쪽)과 최광철 사장
이 프로젝트는 칠레의 수도 산티아고에서 북쪽으로 1200㎞ 떨어진 메히요네스 지역에 375㎿(메가와트)급 석탄화력발전소 2기를 짓는 것이다. 이 발전소는 발전용량 기준으로 칠레 최대 규모다.

생산된 전력은 인근 대형 광산업체들과 전력배전회사에 공급된다.

SK건설은 이 프로젝트의 설계와 자재조달·시공·시운전을 모두 맡았다. SK건설은 내년 3월 본공사를 시작해 2018년 말 준공하기로 했다.

칠레는 발전시장이 민영화돼 민간 발전사의 영향력이 크다. 칠레에서 2020년까지 최소 8000㎿ 이상 규모 화력발전소의 추가발주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한정석 SK건설 상무는 "칠레 플랜트 건설시장을 적극 공략하겠다"고 말했다.

SK건설은 지난해 7조5052억 원의 매출과 4905억 원의 영업손실을 기록했다. SK건설은 올해 상반기에 2분기 연속 흑자를 내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장윤경 기자]

인기기사

테슬라 '4680 배터리' 자체 생산 중단 가능성, LG엔솔 삼성SDI 수혜 기대 이근호 기자
한화오션 HD현대중공업 수주경쟁 불붙어, 김동관 vs 정기선 '승계 문턱' 격돌 류근영 기자
가덕도신공항 부지공사 2차 입찰도 유찰, 현대건설 컨소시엄 단독 참여 류수재 기자
대한항공 아시아나항공 합병 막바지, 박세창 금호건설 유동성 확보 서두르나 김홍준 기자
TSMC 'SK하이닉스 HBM4' 설계와 파운드리 맡을 듯, AI 수혜 더 커지나 김용원 기자
LG엔솔 테슬라용 4680 리튬 배터리 오창서 8월 양산, 배터리업계 최초 김호현 기자
현대차증권 "HBM 공급부족, 삼성전자 마이크론 및 관련 장비주 주목" 정희경 기자
[리얼미터] 윤석열 지지율 32.1%, 정당지지도 민주당 37.2% 국민의힘 36.2% 김대철 기자
중국 HBM 상용화 고전, 삼성전자 SK하이닉스 향한 의존도 더 커진다 김용원 기자
중국 '반고체' 기술이 전고체 배터리 시장 개막 늦추나, 대량생산 장점 갖춰 김용원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