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 총선
2024 총선
기업과산업  바이오·제약

르노삼성 쌍용차 한국GM, 9월 대폭 현금 할인

임수정 기자 imcrystal@businesspost.co.kr 2016-09-01 17:28:22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르노삼성과 쌍용차, 한국GM이 9월 내수판매 부진을 극복하기 위해 다양한 판촉행사를 벌인다.

9월은 추석 연휴로 영업일이 줄어 영업확대의 고삐를 바짝 죄고 있다.

◆ 르노삼성, 차종에 따라 최대 200만원 현금 지원

르노삼성은 9월 차량 구매 고객에게 차종에 따라 최대 200만 원을 돌려준다고 1일 밝혔다.

  르노삼성 쌍용차 한국GM, 9월 대폭 현금 할인  
▲ 한국GM '쉐보레 스파크'.
QM3를 현금으로 사면 50만 원을, ‘해피초이스 할부’를 통해 사면 20만 원을 할인한다.

QM3 조기 출고 고객은 30만 원의 귀성비를 제공받고 36개월에 4.5%, 48개월에 5.9%, 60개월에 6.5%의 할부로 구매할 수 있다.

현금으로 구매 시 SM3는 50만 원, SM7(택시 제외)는 30만 원, QM5는 200만 원을 할인한다.

◆ 쌍용차, 최대 100만 원 귀성비 지급

쌍용차는 9월 구매 고객에 최대 100만 원의 한가위 귀성비를 지원하는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는 ‘어메이징케어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1일 밝혔다.

어메이징케어 프로그램은 렉스터W와 코란도C LET 2.2 구매고객을 대상으로 운영된다.

해당 차량 구매고객에 한가위 귀성비 100만 원을 지급하거나 36개월 무이자 할부(선수율 15% 이상)를 제공한다. 또 출고 후 30일 이내 품질 불만족 시 동일 사양의 신차교환 및 5년 또는 10만 km까지 무상보증도 제공한다.

쌍용차는 또 10년 이상의 노후 경유차 보유 고객이 폐차 후 렉스턴W나 코란도 투리스모를 구입하면 70만 원을 할인한다.

◆ 한국GM, 쉐보레 최대 250만 원 할인

한국GM은 8월에 이에 9월에도 ‘쉐보레 콤보할부 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1일 밝혔다.

  르노삼성 쌍용차 한국GM, 9월 대폭 현금 할인  
▲ 르노삼성차 'QM3'.
쉐보레 콤보할부 프로그램은 차종별로 최대 250만 원의 현금할인 또는 36개월, 60개월 할부를 제공한다.

여성 고객이 9월 스파크를 구입하면 50만 원의 현금할인, 할부 혜택, 프리미엄 다이슨 무선 청소기를 받을 수 있다.

스파크와 아베오 구매고객은 최대 36개월까지 무이자 할부 혜택을 받는다.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 구매 고객은 취득세 7% 및 자동차세 1년 치를 지원 받는다.

차종별로 말리부는 최대 400만 원, 크루즈 가솔린은 최대 270만 원, 트랙스는 최대 256만 원, 올란도는 최대 180만 원까지 할인받을 수 있다고 한국GM은 설명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임수정 기자]

인기기사

22대 총선 성적 21대보다 국힘 5석 늘고 민주 5석 잃어, 조국혁신당 12석 개혁신.. 이준희 기자
미국 미시건주 홀란드 시의회, LG엔솔 배터리공장 확장 따른 인프라 계획 승인 김호현 기자
안철수 이름 석 자로 이기다, 친윤에 숨죽이다 국힘 대선주자 대안으로 부상 허원석 기자
태영건설 자금조달 순항에 워크아웃 청신호, 윤세영 워크아웃 문턱 넘나 류수재 기자
애플 새 아이폰에 AI기술 대거 탑재 '대반격', 노태문 삼성전자 AI폰 선두 지키기 .. 김바램 기자
이준석 3전4기 끝에 국회의원 배지, 개혁신당 향후 진로는 무거운 짐 김홍준 기자
LG엔솔 전기차 배터리 가뭄의 단비는 ESS, 김동명 ESS용 LFP배터리 강화 김호현 기자
4·10 총선 민주당 압승, '설화'와 '의료분쟁'이 정권심판 불길 더 키웠다 조장우 기자
더본코리아 '최대 매출'에 '아픈 손가락'도 없애, 백종원 'IPO 재수' 순항할까 남희헌 기자
경기 고양갑 민주 김성회 당선 확실, 녹색정의당 심상정 3위로 낙선 유력 김대철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