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금융·증권
JYP엔터테인먼트 3분기 실적 좋아질 전망, 스트레이키즈 앨범 발매
이규연 기자  nuevacarta@businesspost.co.kr  |  2021-08-18 12:43:39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JYP엔터테인먼트가 보이그룹 스트레이키즈의 흥행 등에 힘입어 3분기에 좋은 실적을 거둘 것으로 전망됐다. 

이화정 NH투자증권 연구원은 18일 “저연차 아티스트의 팬덤 규모 확장이 본격화되면서 성공적 세대교체가 눈에 띄는 구간에 들어왔다”며 “특히 스트레이키즈는 걸그룹 니쥬와 더불어 JYP엔터테인먼트의 실적 증가를 이끌어갈 수 있다”고 내다봤다. 
 
▲ JYP엔터테인먼트 로고.

스트레이키즈는 2018년 데뷔한 보이그룹이다. 23일 나오는 정규 앨범 2집 ‘노이지’의 선주문 물량으로만 83만 장을 확보했다. 2020년도 평균 앨범 판매량의 2배를 넘어서는 수준이다. 

JYP엔터테인먼트 소속 아티스트 가운데 걸그룹 있지(ITZY)도 9월24일 첫 정규앨범을 발매한다.

이 연구원은 “JYP엔터테인먼트는 2분기에 저조한 실적을 거뒀는데 트와이스의 새 앨범을 포함한 6월 국내 매출 일부의 실적 반영시점이 3분기로 밀렸기 때문이다”고 분석했다.

그는 “3분기에는 이연된 트와이스 신보 매출과 스트레이키즈, 있지, 일본 현지 걸그룹 니쥬의 새 앨범 매출이 모두 반영되면서 실적 호조를 나타낼 수 있다”고 내다봤다. 

JYP엔터테인먼트는 2분기 연결기준으로 매출 406억 원, 영업이익 96억 원을 거뒀다. 2020년 같은 기간보다 매출은 19%, 영업이익은 6% 늘었지만 양쪽 모두 시장추정치(컨센서스)를 밑돌았다. 

다만 2분기에 해외음원 매출로 68억 원을 올렸는데 2020년 같은 기간보다 145% 급증했다. 니쥬와 스트레이키즈의 글로벌 팬덤 규모가 커진 영향으로 추정됐다. [비즈니스포스트 이규연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비트코인 4천만 원대도 위태위태, 정치권과 금융당국 온도차에 더 불안
·  SK텔레콤 클라우드게임 동맹 선구안, MS 블리자드 인수에 빛 본다
·  에디슨모터스 쌍용차 공동관리인 밀어붙여, 회생절차 또 지연되나
·  현대엔지니어링 '팀코리아' 업고 해외로, 김창학 재무체력도 탄탄
·  한수원 유럽 신재생에너지 시장 노려, 정재훈 스페인 태양광사업 본격화
·  교보생명 상장 앞두고 체질전환 숨가빠, 신창재-어피너티 갈등은 변수
·  가세연 서울의소리 열린공감 시사타파, 대선판 달구는 정치 유튜브
·  기아 새 니로 사전계약 흥행이 판매까지 가나, 출고 시점과 가격이 변수
·  포스코인터내셔널 식량사업 확대 고삐 죄, ESG경영 중요성 커져
·  산업은행 KDB생명 매각도 불안, 이동걸식 구조조정에 물음표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