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장과머니  특징주

쿠팡 주가 8%대 급락, 2분기 순손실 확대로 실망매물 쏟아져

나병현 기자 naforce@businesspost.co.kr 2021-08-13 10:42:47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쿠팡 주가가 큰 폭으로 떨어졌다.

12일 쿠팡 주가는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전날보다 8.25%(3.07달러) 급락한 34.13달러에 장을 마감했다.
 
쿠팡 주가 8%대 급락, 2분기 순손실 확대로 실망매물 쏟아져
▲ 쿠팡 로고.

쿠팡 주가는 장중 한때 12%까지 빠졌지만 장 막판에 소폭 만회했다.

쿠팡이 미국에 상장한 첫날인 3월11일 49.25달러에 거래를 마쳤던 것과 비교하면 5개월 만에 주가가 31%가량 빠졌다.

쿠팡 주가가 떨어진 것은 2분기 실적이 시장 기대치에 못미쳤기 때문이다.

쿠팡은 2분기 화재 관련 비용으로 순손실 5억1860만 달러(약 6천억 원)를 냈고 EPS(주당순손실)은 –0.30달러로 나타났다.

이는 증권사의 평균 EPS 예측치였던 –0.133달러에 크게 못 미치는 수치다. [비즈니스포스트 나병현 기자]

인기기사

[데이터리서치] 윤석열 지지율 33.4%, 비속어 논란 대처 부적절 75.8% 김대철 기자
[조원씨앤아이] 윤석열 지지율 다시 20%대로, 비속어 사과 필요 70.8% 김남형 기자
신풍제약, 폴란드에서 코로나19 치료제 ‘피라맥스’ 임상3상 승인받아 임한솔 기자
삼성전자와 논의 앞둔 ARM '중립성' 강조, “우리는 반도체업계 스위스” 김용원 기자
르노코리아 QM6 후속모델 시급, 토레스 스포티지에 밀려 위상 흔들 장은파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