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장과머니  공시

코오롱글로벌, 주택사업 호조에 힘입어 작년 영업이익 급증

홍지수 기자 hjs@businesspost.co.kr 2020-02-21 18:36:13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코오롱글로벌이 주택사업 매출 증가 등에 힘입어 2019년 수익성이 대폭 좋아졌다.

코오롱글로벌은 2019년 연결기준으로 매출 3조4841억 원, 영업이익 1256억 원, 순이익 464억 원을 거뒀다고 21일 잠정실적을 공시했다.  
 
코오롱글로벌, 주택사업 호조에 힘입어 작년 영업이익 급증
▲ 윤창운 코오롱글로벌 대표이사 사장.

2018년보다 매출은 3.8%, 영업이익은 63.6%, 순이익은 221.1% 늘었다.

주택 매출 확대 및 BMW 차량 판매 호조에 따라 실적이 증가했다.

코오롱글로벌은 2019년 실적을 놓고 보통주 1주당 150원, 우선주 1주당 200원을 현금배당하겠다는 계획도 밝혔다.

배당금 총액은 보통주와 우선주를 합쳐 모두 38억2030만8400원이다. 시가 배당률은 보통주가 1.5%, 우선주가 1.1%다.

배당금은 주주총회일인 3월25일부터 1개월 안에 지급된다. 

코오롱글로벌은 윤창운 코오롱글로벌 대표이사 사장과 안효상 코오롱글로벌 전략기획본부장을 사내이사로 재선임하는 주주총회 안건을 함께 올렸다. [비즈니스포스트 홍지수 기자]
비즈니스피플배너

인기기사

포스코퓨처엠 양극재 매출 승승장구, 김준형 밸류체인 확장도 종횡무진 류근영 기자
셀트리온도 뛰어든 마이크로바이옴 시장 경쟁, 국내 첫 신약개발은 누구 임한솔 기자
K-관광 전면 나선 김건희, ‘닮은꼴’ 김윤옥 한식 세계화 행보 따르나 김대철 기자
DL건설 경기북부 광역철도 수주 노려, 곽수윤 토목사업 비중 확대 가늠자 류수재 기자
남양유업 자금 바닥 보여 유상증자 나서, 주식 소송 대법원 판결이 분수령 이호영 기자
구글 포토 '고릴라' 사진 검색 안 되는 이유, 인공지능 기술 약점 보여줘 이근호 기자
삼성증권 자산관리 저변 확대 성과 입증, 장석훈 '넥스트 스텝'은 IB 김태영 기자
보령 우주사업 더 깊어진다, 스타트업 발굴 주제 '우주 활용'으로 확장 임한솔 기자
법원, 아시아나항공 여객기 착륙 전 문 연 승객에게 구속영장 발부 임한솔 기자
LG전자 친환경 항균 유리 파우더 사업 육성, 류재철 1석3조 성과 기대 조장우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