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비즈니스
LG전자, CES에서 인공지능 가전으로 ‘더 나은 삶을 위한 혁신’ 제시
최영찬 기자  cyc0111@businesspost.co.kr  |  2020-01-06 13:47:50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 LG전자가 올레드(OLED, 유기발광 디스플레이)를 이용해 CES2020전시관 입구에 관람객들을 환영하는 '새로운 물결(New Wave)'을 연출했다. < LG전자 >
LG전자가 미국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가전·IT 전시회를 통해 인공지능 기반 생활가전을 선보인다.

LG전자는 7일부터 10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 2020에서 ‘더 나은 삶을 위한 혁신(Innovation for a Better Life)’이란 슬로건을 내걸고 인공지능 플랫폼 ‘LG씽큐(ThinQ)’ 기반의 전시공간 'LG씽큐존'을 꾸민다고 6일 밝혔다.

‘어디서든 내집처럼(Anywhere is home)’을 주제로 꾸며진 LG씽큐존에서는 인공지능 가전, 로봇 등이 전시된다.

LG전자 관계자는 "인공지능 LG 씽큐는 제품과 서비스를 서로 연결하고 고객에게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한다"며 "고객은 LG씽큐를 통해 집 안에서 누리던 편리함을 집 밖에서도 누릴 수 있다"고 말했다.

LG씽큐존에서는 로봇이 요리하는 'LG 클로이 테이블'이 마련된다. 식당용 로봇이 전시 공간에 마련된 레스토랑에서 접객, 주문, 음식조리, 서빙, 설거지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사용자는 집이나 차량 안에서 인공지능 스피커, TV, 모바일기기 등을 이용해 음성 명령으로 레스토랑을 예약하거나 변경하고 메뉴도 확인할 수 있다.

이동수단에서 인공지능 경험을 보여주는 커넥티드카(인터넷과 연결된 차량) 존과 사용자와 닮은 3차원 아바타를 통해 옷을 가상으로 입을 수 있는 '씽큐 핏 콜렉션(Fit Collection)'도 마련된다.

다양한 LG전자 제품도 전시된다. 프리미엄 가전 브랜드 'LG 시그니처', 8K TV 신제품, 집 안에서 식물을 키울 수 있는 식물재배기, 스마트폰 'G8X씽큐'와 스마트폰 부가장치 'LG 듀얼스크린' 등이 관람객을 맞는다.

김진홍 LG전자 글로벌마케팅센터장 전무는 “LG전자는 고객의 더 나은 삶을 위해 한층 진화한 인공지능 기반의 홈, 레스토랑 로봇 서비스, 커넥티드카 등 혁신적 제품과 서비스를 준비했다”며 “관람객들은 기대 이상의 체험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최영찬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포스코 지주사 전환 가능성 커져, 최정우 신사업 확대전략 힘 받을 듯
·  이재명 윤석열 앞다퉈 수도권 GTX 공약, 같은점과 다른점은
·  농협경제지주와 노조 농산물 구매권 갈등 커져, 장철훈 설득 통할까
·  한국은행, '중앙은행 디지털화폐' 송금 실험 삼성전자 갤럭시로 진행
·  윤석열 '김건희 7시간 통화'와 '이재명 형수욕설' 대결 우세, 원팀엔 한숨
·  GS건설 수도권급행철도 GTX-B 사업 뛰어드나, 임병용 사업성 저울질
·  한미약품 기술수출 수확 본격화, 권세창 신약 임상자금 걱정 없어
·  개미 울리는 '물적분할 뒤 상장', 금융위원장 고승범 개선책 내놓나
·  국민연금 포스코 물적분할 찬반 고심, 주주가치 제고 긍정평가 분위기
·  하나대체투자자산운용 사업 다각화 성과, 김희석 재신임받을까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