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중공업·조선·철강

현대중공업에서 하청업체 노동자 안전사고로 숨져

이승용 기자 romancer@businesspost.co.kr 2015-06-12 16:35:05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현대중공업에서 일하던 하청업체 노동자가 안전사고로 숨지는 일이 발생했다.

현대중공업이 하청업체 노동자들의 안전대책에 관심이 부족한 것 아니냐는 지적이 나온다.

  현대중공업에서 하청업체 노동자 안전사고로 숨져  
▲ 현대중공업 울산조선소
12일 현대중공업 노조에 따르면 11일 오전 현대중공업 울산조선소에서 일하던 하청업체 노동자 강모(44)씨가 철판 절단작업을 하던 중 800kg 철판에 깔려 숨졌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이번 하청업체 노동자가 사망하면서 하청업체 노동자에 대한 현대중공업의 안전관리에 문제가 있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현대중공업에서 발생하는 사망사고는 대부분 하청업체 노동자들 사이에서 일어난다. 현대중공업에서 지난해 하청업체 노동자 9명이 작업중 사망했다. 지난달에도 하청업체 노동자 한 명이 사망했다.

현대중공업 노조 관계자는 “하청업체 직원들은 근무기간도 짧고 이직도 많아 업무숙련도가 떨어져 사고 위험성이 높다”며 “표준작업지도서 숙련 등 체계적 교육이 필요하나 하청업체들에게 잘 이루어지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현대중공업 관계자는 “하청업체 직원들에 대한 안전교육에 신경을 쓰고 있다”며 “경찰조사결과가 나와야 정확한 원인파악이 가능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승용 기자]

인기기사

구글 새 프로세서 삼성전자 파운드리 활용 유력, 신형 패키징도 적용 가능성 김용원 기자
노사 임금협상 '난항' 삼성전자 역대 최초 파업 맞나, 이재용 해결책은? 나병현 기자
화웨이 AI 반도체 성능 "엔비디아에 필적" 평가, SMIC와 생산 확대 집중 이근호 기자
삼성전자 올레드TV 확 달라진 존재감, 1위 LG전자 위협하며 판 키운다 나병현 기자
[여론조사꽃] 서울 선거판세 민주당 우세지역 29곳, 전체 절반 넘어서 조장우 기자
[여론조사꽃] 부산 사하을 총선 가상대결, 국힘 조경태 민주 이재성에 앞서 이준희 기자
'벚꽃 엔딩' 2월에 보는 시대 온다, 세계 이상기후 확인하는 불길한 징조 손영호 기자
대한항공 창립 55주년, 조원태 "통합 항공사 마무리되면 역사의 주인공 될 것" 신재희 기자
[여론조사꽃] 부산 진구갑, 국힘 정성국 민주 서은숙 오차범위 내 경합 김호현 기자
[여론조사꽃] 울산 동구 총선 가상대결, 민주 김태선 국힘 권명호 박빙승부 조장우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