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공기업

신정식 남부발전 사장 취임식에서 “경영혁신으로 신뢰받아야"

이한재 기자 piekielny@businesspost.co.kr 2018-03-08 18:12:17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신정식 남부발전 사장 취임식에서 “경영혁신으로 신뢰받아야"
▲ 신정식 한국남부발전 사장이 8일 부산국제금융센터에서 취임사를 하고 있다. <한국남부발전>
신정식 한국남부발전 사장이 남부발전을 최고의 에너지공기업으로 만들겠다고 다짐했다.

신 사장은 8일 부산국제금융센터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친환경과 공공성을 중심으로 끊임없는 기술 개발과 경영 혁신을 통해 국민에게 신뢰와 사랑을 받는 최고의 에너지 공기업을 만드는 데 모든 역량을 쏟겠다”고 말했다. 

그는 친환경, 혁신주도, 국민행복을 3대 경영방향으로 제시하며 “청렴과 윤리를 최우선 가치로 삼아 남부발전이 ‘더 깨끗한 에너지로 신뢰받는 국민의 기업’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취임식 뒤 첫 일정으로 송민 한국남부발전 노조 위원장과 좋은 일자리 창출과 공정사회 구현 등 공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자는 뜻에서 노사공동 선언문을 채택했다.

신 사장은 1952년생으로 서울대학교 무역학과를 졸업하고 서울대학교 대학원에서 국제경제학으로 석사 학위를, 미국 오하이오주립대학교 대학원에서 경제학으로 박사 학위를 받았다.

에너지경제연구원장, 건국대학교와 중앙대학교 교수 등을 거쳐 최근까지 아주대학교 에너지시스템학과 교수로 일하며 전력산업연구회를 이끌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한재 기자]

인기기사

[여론조사꽃] 윤석열 지지율 25.7%로 급락, 총선 패배 책임은 윤석열 54.1% 김대철 기자
LG에너지솔루션 작년 전기차용 배터리 시장 점유율 2위, 삼성SDI 4위 류근영 기자
구글 '픽셀9' 삼성전자 신형 엑시노스 5G 모뎀 탑재 전망, 위성통신도 지원 김용원 기자
[미디어토마토] 윤석열 지지율 26.3%로 하락, 국힘 당권주자 유승민 26.3% 김대철 기자
여야 모두에게 ‘뜨거운 감자’ 이준석, 22대 국회서 '캐스팅보트' 존재감 키울까 이준희 기자
삼성중공업, 연기됐던 15억 달러 규모 캐나다 LNG 생산설비 착공 김호현 기자
테슬라 직원의 10% 해고 발표, 쇼룸과 공장 포함 인도 진출 채비는 착착 이근호 기자
버거킹 '단종 논란' 와퍼 '뉴와퍼'로 재출시, 가격은 기존과 동일한 7100원 남희헌 기자
메리츠증권 "현대로템 목표주가 상향, 실적 좋고 K2 전차 수출도 밝아" 허원석 기자
[리얼미터] 윤석열 지지율 32.6%로 하락, 민주 포함 야권 지지 60% 넘어서 김대철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