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소비자·유통

롯데온 나영호는 왜 이효리를 찜했나, 'G마켓 스타샵' 성공 재현 기대?

남희헌 기자 gypsies87@businesspost.co.kr 2023-10-09 15:12:54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롯데온 <a href='https://www.businesspost.co.kr/BP?command=article_view&num=263065' class='human_link' style='text-decoration:underline' target='_blank'>나영호</a>는 왜 이효리를 찜했나, 'G마켓 스타샵' 성공 재현 기대?
나영호 롯데쇼핑 이커머스사업부장(롯데온 대표)이 가수 이효리씨를 롯데온의 첫 광고 캠페인 모델로 발탁했다. G마켓이 과거 이효리씨를 앞세워 거둔 성과를 롯데온에서도 재현하려는 것 아니냐는 관계자들의 얘기가 나온다. <롯데온 광고 티저 갈무리>
[비즈니스포스트] 나영호 롯데쇼핑 이커머스사업부장(롯데온 대표)이 가수 이효리씨를 롯데온의 첫 광고 캠페인 모델로 선택한 것을 놓고 그 배경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나 대표가 과거 몸담았던 G마켓은 ‘이효리 마케팅’으로 대박을 터뜨린 적이 있다. 나 대표가 롯데온에서도 이효리 마케팅 효과를 염두에 뒀을 수밖에 없다는 얘기가 나오는 이유다.

9일 유통업계 관계자들의 얘기를 들어보면 G마켓이 과거 이효리씨를 내세운 ‘스타샵’으로 오픈마켓 시장에서 강자로 거듭난 사례를 나영호 대표가 벤치마크하고 있는 것으로 여겨진다.

G마켓의 이효리 스타샵은 2005년 당시 G마켓을 오픈마켓 시장의 최고 강자로 떠오르게 한 일등공신이라는 평가를 받는다.

G마켓은 대중적 가격에 유명인의 스타일을 즐길 수 있다는 점을 내세워 2005년 7월 이효리 스타샵을 열었다. 일명 ‘효리샵’은 오픈한 지 1주일 만에 하루 매출 1억5700만 원을 기록했다.

하루에도 매출 10억 원을 넘는 상품이 넘쳐나는 현재 상황에 비춰 보면 당시 성과가 대단해보이지 않을 수 있다. 하지만 G마켓이 2004년만 하더라도 하루 매출로 수백만 원대를 벌었다는 것을 생각하면 상당히 큰 성과였다.

G마켓은 이효리의 스타샵으로 성공을 거두자 한 달만에 ‘스타샵’을 고정 코너로 만들고 이후에도 유명 연예인 오윤아씨, 이윤지씨, 이유리씨, 이민혁씨 등 4명을 섭외해 ‘4인 4색’ 콘셉트로 스타샵 운영을 지속하기도 했다.

G마켓이 2005년 창사 이래 처음으로 거래액 1조 원을 넘길 수 있었던 이유도 이효리씨 덕분인 것으로 평가된다.

G마켓의 2005년 거래액은 2004년의 500배 수준이었는데 이효리씨가 G마켓 성장의 기폭제 역할을 했다고 봐도 무방하다고 유통업계 관계자들은 얘기한다.

G마켓이 2006년 6월 스타샵 오픈 1주년을 기념해 실시한 설문조사에서 ‘스타샵과 가장 잘 어울리는 여자스타는 누구’냐는 질문에 응답자의 67%가 이효리씨를 선택했을 정도로 G마켓이 이효리씨를 통해 거둔 성과는 명확했다.

나영호 대표가 롯데온의 첫 광고 모델로 이효리씨를 발탁한 이유도 G마켓의 성공과 무관하지 않아 보인다.

좀처럼 성장하지 못하고 있는 플랫폼으로서 실적과 인지도를 모두 높이기 위해 G마켓 성장의 분기점 역할을 했던 이효리씨를 불러들인 것 아니냐는 말이 나오는 이유다.

G마켓이 ‘이효리 마케팅’을 할 당시 나 대표가 G마켓 소속이었던 것은 아니다.

나영호는 1996년 대홍기획에 입사해 인터랙티브팀에서 근무했고 2001년 11월부터 2004년 4월까지 스마트폰 및 PDA 전문기업인 셀빅에서 비즈니스세일즈팀 리더로 일했다.

G마켓이 이효리 마케팅에 한창이던 2004년 4월부터 2007년 5월까지는 LG텔레콤에서 마케팅전략팀 소속으로 근무하고 있었다.
 
롯데온 <a href='https://www.businesspost.co.kr/BP?command=article_view&num=263065' class='human_link' style='text-decoration:underline' target='_blank'>나영호</a>는 왜 이효리를 찜했나, 'G마켓 스타샵' 성공 재현 기대?
나영호 롯데쇼핑 이커머스사업부장(롯데온 대표).

그가 G마켓에 합류한 것은 2007년 5월이었다. 그는 2009년 12월까지 신사업팀에서 근무하다가 G마켓이 이베이에 매각된 뒤에는 전략사업본부장과 스마일페이담당 사업총괄, 국경간 전자상거래 사업실장 등을 역임했다.

비록 나 대표가 이효리 마케팅의 효과를 직접 확인하지는 못했지만 ‘이효리 덕분에 G마켓이 자리를 잡을 수 있었다’는 얘기를 회사 안팎에서 들었을 가능성은 매우 크다.

G마켓에서 일한 것으로 추정되는 한 직원이 수 년 전 개인 블로그에 “지금도 몇몇 업계 전문가들은 ‘당신이 생각하는 가장 훌륭했던 국내 쇼핑몰 마케팅은 무엇인가’ 묻는 질문에 ‘G마켓의 스타샵’이라고 대답한다고 한다”고 소개했을 정도로 G마켓의 이효리 마케팅 효과는 업계에서도 유명한 일이다.

나 대표는 개인적으로도 이효리 마케팅 성과에 기대를 걸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나 대표는 최근 비즈니스 인맥 기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인 링크드인에 “(이효리씨는) 롯데온이 지향하는 브랜드 이미지와 가장 잘 맞고 우리 롯데온을 좋아해 주시는 핵심 여성 고객분들이 가장 좋아해서 그런지 우연히도 타이밍 말고도 공통점이 많은 것 같다”며 기대감을 숨기지 않았다. 남희헌 기자

인기기사

아시아 아프리카 벌써 이상 고온 곳곳 몸살, 올여름도 '폭염 지옥' 예고 손영호 기자
LG전자 연구 및 전문위원 26명 신규 선발, 조주완 "미래 경쟁력 확보에 앞장" 윤휘종 기자
엔씨소프트 시총 청산가치에 근접, 박병무 '날개없는 추락' 막을 해법은 조충희 기자
'쿵푸팬더4' 100만 관객 눈앞 1위, OTT '눈물의 여왕' 시청률 20% 넘어서 김예원 기자
메르세데스-벤츠 미국에서 첫 '레벨3 자율주행차' 판매, 운전자 집중 불필요 김용원 기자
미국 IT매체 “삼성전자 AP 엑시노스2500, 퀄컴 스냅드래곤8 4세대보다 전력효율 .. 김바램 기자
[22대 국회 핫피플] 조국혁신당 ‘검찰개혁’ 선봉, ‘윤석열 저격수’ 박은정 조장우 기자
HBM 패권은 어디로, 삼성전자 "올핸 내가 1위" SK하이닉스 "무슨 소리" 나병현 기자
조국 범야권 뜻 모아 정부여당에 채상병 특검 촉구, “보수진보 문제 아냐” 이준희 기자
'밸류업'에 울고 웃고, 자사주 사들인 금융지주 '회장님' 수익률 따져보니 김환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