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 총선
2024 총선
기업과산업  전자·전기·정보통신

삼성전자 갤럭시S22, '아이폰 강세' 일본에서 사전판매 50% 증가

나병현 기자 naforce@businesspost.co.kr 2022-04-22 16:00:39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삼성전자 갤럭시S22, '아이폰 강세' 일본에서 사전판매 50% 증가
▲ 갤럭시 하라주쿠 팀랩 전시. <삼성전자>
[비즈니스포스트] 삼성전자 ‘갤럭시S22’ 시리즈가 일본 소비자들의 반응을 이끌어내고 있다.

삼성전자는 갤럭시S22 시리즈의 일본 공식 출시를 앞두고 실시한 사전 판매에서 전작 대비 50% 증가한 실적을 냈다고 22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KDDI, NTT 도코모 등 일본 통신사를 통해 21일 갤럭시S22 시리즈를 일본에 공식 출시했고, 출시에 앞서 7일부터 20일까지 2주 동안 사전 판매를 진행했다.

일본에서는 국내와 달리 갤럭시S22플러스 모델을 제외하고 갤럭시S22울트라, 갤럭시S22 2가지 모델이 출시됐다. 이번 사전 판매에서는 S펜이 장착된 갤럭시S22울트라가 좋은 반응을 얻고 것으로 나타났다.

삼성전자는 일본에서 시장점유율 2위까지 오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장조사업체 스트래티지 애널리틱스에 따르면 2021년 일본 스마트폰시장은 애플(60%)이 압도적 1위를 차지했다. 샤프(10%)가 2위였고 3위는 삼성전자(9.7%)였다.

삼성전자는 일본에서 마케팅을 강화하고 있다.

2019년 3월부터 지상 7층, 지하 1층의 최대 규모인 갤럭시 쇼케이스 ‘갤럭시 하라주쿠’를 개관하며 현재까지 다양한 모바일 경험을 소개하는 장소로 활용하고 있다.

올해 4월1일부터는 미디어 아트 그룹 ‘팀랩’과 함께 ‘신성한 숲에서의 포획과 채집’을 주제로 전시회를 진행하고 있다. 방문객들은 미디어 아트로 만들어진 숲속에서 갤럭시 스마트폰을 통해 30여 종의 동물을 색다르게 체험할 수 있다. 나병현 기자

인기기사

미국 미시건주 홀란드 시의회, LG엔솔 배터리공장 확장 따른 인프라 계획 승인 김호현 기자
더본코리아 '최대 매출'에 '아픈 손가락'도 없애, 백종원 'IPO 재수' 순항할까 남희헌 기자
유진투자 "포스코홀딩스 주가 상승 위해선 전기차와 리튬 수요 회복 필요" 허원석 기자
샤오미 전기차 판매량 기대 이상, 모간스탠리 "스마트폰+전기차 콘셉트 성공" 김용원 기자
금리인하 더 늦어지나, 30년 국채 ETF 담은 개인투자자 또 다시 ‘희망고문’ 박혜린 기자
서울 강남 신축 공동주택 공매 나와 이례적, 대치 푸르지오발라드 신탁공매 류수재 기자
‘70조 배터리 재활용 시장이 뜬다’, 두산 SK는 중국에 에코프로는 미국에 집중 김호현 기자
영화 ‘쿵푸팬더4’ 파묘 제치고 1위 등극, OTT ‘기생수:더그레이’ 1위 올라 김예원 기자
쏘렌토-싼타페-카니발 하이브리드로 내수 지배, 세단 몰아내고 '국민차' 넘봐  허원석 기자
쿠팡 와우멤버십 요금 '월 7890원'으로, 기존보다 월 2900원 더 부담 남희헌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