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정치·사회
미국 코로나19 하루 확진 6만 명대로 감소, 인도 영국 3만 명대
김서아 기자  seoa@businesspost.co.kr  |  2021-09-19 11:17:22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미국에서 코로나19 하루 신규 확진자 수가 6만 명대로 감소했다.

글로벌 코로나19 확진자 통계 사이트 월드오미터를 보면 미국(인구 3억3100만 명)에서 18일(현지시간) 신규 확진자는 6만4559명, 사망자는 849명 발생했다. 신규 확진자는 전날 15만8456명에서 9만3897명 줄었다.
 
▲ 13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시민들이 코로나19 백신 접종 의무화에 반대하며 시위를 벌이고 있다. < 연합뉴스 >

한국시간 9월19일 오전 11시 기준 미국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4286만6805명, 누적 사망자는 69만1562명으로 집계됐다.

인도와 브라질은 하루 신규 확진자가 3만 명대로 나타났다.

인도(인구 13억8천만 명)에서 하루 신규 확진자는 3만1121명, 사망자는 306명으로 집계됐다. 누적 확진자는 3344만7010명, 누적 사망자는 44만4869명이다.

영국(인구 6788만 명)의 신규 확진자는 3만144명, 사망자는 164명으로 조사됐다. 영국의 누적 확진자는 740만739명, 누적 사망자는 13만5147명이다.

터키(인구 8433만 명)의 신규 확진자는 2만6161명, 사망자는 221명으로 나타났다. 누적 확진자는 682만861명, 누적 사망자는 6만1361명이다.

브라질(인구 2억1255만 명)의 신규 확진자는 2만2789명, 사망자는 803명으로 파악됐다. 누적 확진자는 2123만325명, 누적 사망자는 59만547명이다.

러시아(인구 1억4593만 명)에서 신규 확진자는 2만329명, 사망자는 799명 나왔다. 누적 확진자는 725민4754명, 누적 사망자는 19만7425명으로 나타났다.

프랑스(인구 6527만 명)의 신규 확진자는 7414명, 사망자는 42명으로 조사됐다. 프랑스의 누적 확진자는 694만9519명, 누적 사망자는 11만6002명이다.

이탈리아(인구 6046만 명)의 신규 확진자는 4576명, 사망자는 51명으로 집계됐다. 누적 확진자는 463만2275명, 누적 사망자는 13만284명이다.

이스라엘(인구 865만 명)에서는 하루 신규 확진자 6358명, 사망자 17명이 나왔다. 누적 확진자는 122만397명, 누적 사망자는 7511명으로 조사됐다.

월드오미터에 따르면 한국시간 9월17일 오전 11시 기준 세계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2억2890만6966명, 누적 사망자는 469만9138명으로 집계됐다. 완치판정을 받은 사람은 2억549만7055명이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서아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현대제철 이익 좋고 노조 부담 덜어, 안동일 탄소감축 집중할 여건 마련
·  신세계푸드 가정간편식 마케팅 확대, 송현석 위드 코로나 전 뿌리박기
·  HMM 최대주주 교체 가능성에다 소액주주 반발, 배재훈 헤쳐나갈까
·  KB증권 각자대표체제 유지될까, 박정림 김성현 연임에도 시선 몰려
·  퍼시스 스마트오피스사업 다시 기지개, 윤기언 기업 위드 코로나는 기회
·  남동발전 '안전사고 최다' 오명은 그만, 김회천 안전 최우선 동분서주
·  신한금융 올해는 KB금융에 판정패, 조용병 비은행과 디지털로 반격 별러
·  한화투자증권 두나무 투자로 조 단위 평가이익, 권희백 투자안목 부각
·  SK하이닉스 낸드플래시에 집중, 이석희 D램 의존 낮추는 구조전환 적기
·  금호석유화학 폐플라스틱을 타이어원료로, 백종훈 친환경도 시너지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