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비즈니스
포스코ICT 앱 공모전 열어, 대상에 수어를 영어로 바꾸는 앱 뽑아
장은파 기자  jep@businesspost.co.kr  |  2021-09-17 18:08:02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  
▲ 정덕균 포스코ICT 대표이사 사장(오른쪽 3번째)16일 포스코ICT 판교사옥에서 진행된 '포스코ICT 2021 AI 챌린지'에서 대상을 수상한 오픈소스 팀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포스코ICT>
포스코ICT 애플리케이션 공모전에서 한국 수어를 영어 수어로 바꾸는 애플리케이션(앱)이 대상을 받았다.

포스코ICT는 16일 ‘포스코ICT 2021 AI 챌린지’ 본선을 열고 앱의 시연과 발표를 통해 대상 1팀, 최우수상 1팀, 우수상 2팀, 장려상 2팀, 지능정보산업협회장상 1팀 등 수상자를 선정했다고 17일 밝혔다.

포스코ICT 2021 AI 챌린지는 6월 접수를 마감해 241개 팀이 참여했는데 1차 평가를 통해 모두 7개 팀이 본선에 올랐다.

대상에는 한국 수화 언어를 미국 수어로, 미국 수어를 한국어나 영어로 자동 변환하는 애플리케이션(앱)을 출품한 오픈소스팀(이한상, 허제현, 한호석)이 뽑혔다.

본선에서 시연과 발표의 심사는 카이스트, 포스텍, 성균관대 등 교수로 구성된 평가위원들과 포스코ICT 직원 50명으로 구성된 내부 평가위원들이 맡았다.

본선에 오른 팀들은 포스코ICT 소속 인공지능(AI) 엔지니어와 멘토링을 통해 7월부터 8월까지 아이디어 단계에 있는 제안을 프로그래밍하여 구체화하는 과정을 거쳤다.

대상을 받은 오픈소스팀의 이한상 학생은 “막연하게 생각했던 아이디어를 실제 인공지능 전문가들과 구체화 하면서 접하지 못했던 지식과 기술을 배울 수 있었다”며 “이를 통해 인공지능분야에 더 큰 관심을 품게 됐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장은파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미래에셋증권 신세계그룹과 돈독한 관계 기회, 쓱닷컴 상장주관 꿰차
·  우리금융 우리원카로 자동차금융 진격, 손태승 계열사 역량 한데 모아
·  신한라이프 헬스케어 자회사 설립 초읽기, 성대규 보험 성장정체에 다급
·  현대백화점 공항면세점 입찰 소극적, 정지선 인천공항에 화력 집중하나
·  삼성전자 갤럭시S22 디자인 성능 모두 확 좋아지나, 노태문 절치부심
·  삼성전자 TV 경쟁력은 이제 콘텐츠, 타이젠 운영체제로 플랫폼 키워
·  OCI 태양광 투자 신중, 이우현 배터리소재 포함 신사업 투자체력 비축
·  메타버스 가는 엔씨소프트 디어유 하이브, 팬덤 플랫폼과 찰떡궁합
·  메디포스트 무릎골관절염 근본치료제 임상 착착, 양윤선 새 성장동력
·  태영건설 GS건설 시공사 해지에 법적 대응 적극, 대우건설이 길 닦아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